뽐뿌

캠핑포럼 입니다.

event
캠핑장, 캠핑용품 정보, 캠핑 후기를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이 날씨에 왜 캠핑갔냐..조롱하지 마세요. 125
분류: 일반
이름: 분노의백래쉬


등록일: 2020-08-03 22:59
조회수: 17560 / 추천수: 8


9f84ebdf8d7e2184bb45b44dc5963c63.jpg (222 KB)


 

어느정도는 예상했지만 이정도의 리플과 조롱쪽지까지는 생각 못했습니다. 

 

먼저 제가 다녀오면서 쓴것처럼 되어있는데 저는 주말근무라 이번 캠핑은 생각도 못하고 있었고.

 

캠핑간 사람들도 금요일쯤은 다들 비좀 오겠구나 싶은 마음들로 출발한 경우가 많았고 토요일부터 경보가 뜨면서 심상찮음을 느끼는 분위기였습니다.

 

대부분의 캠핑커뮤니티에서도 이 쯤에는 다들 출발한다. 고생 좀 하겠다. 이랬고요.

 

문제는 토요일부터 시작된 폭우였고 판단이 빠른 사람들은 바로 철수를 하였습니다.

 

이번 호우는 천재지변급 입니다. 이정도까지 될꺼라고는 예상하기 힘들었고 막상 비 많이 오는 토요일까지도 현지 캠핑장들에서는 고지대라 괜찮다. 와도 된다고 공지하기도 했으니까요.

 

이런 상황에서 캠핑갔던 사람들을 조롱하는 글들이 캠핑을 하는 사람들의 커뮤니티에서 보여 글을 썻으나. 

 

제 생각과는 많이 다른 글들이 있는거로 보아 이 곳에서 글을 쓰는건 앞으로도 다른 이들에게 기분상하는 일이 되겠구나 싶습니다.

 

 

굳이 이렇게 변명같은 글을 길게 다는건 그동안 캠포에서 많이 도움을 받고 좋은 추억들을 가지게 해주신 분들께 이렇게나마 인사드려야 할꺼 같아 적습니다.

 

다들 안전하고 즐거운 캠핑되시길 바랍니다. 

 

 

‐‐------------------------------------------------------------------------------- 

 

 

 

 

 

9f84ebdf8d7e2184bb45b44dc5963c63.jpg

 

기상청 예보 입니다.

 

그동안의 기상예보를 보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비가 정말 많이 올꺼라 생각드셨을까요.

 

 

저기에는 강수량이 안보이니 이거로는 알수없다 하시겠지만.

 

당시 강수량 예상 예보는 아래와 같습니다.

 

 

1일(토)

- 하늘 상태 : 장마전선이 북한으로 걸치면서 오전 중반부터 서울/경기/강원/충북으로 비가 오겠습니다. 강수량은 10~20mm/일 내외로 예상됩니다.

- 바람 : 서해 및 동해로 바람 다소 강하게 불겠습니다. 해안가로도 바람 다소 강하게 불겠습니다. 

- 기온 : 아침 기온 전날과 비슷, 낮 기온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1~3도 오르겠습니다. 습도가 높아 더 덥게 느끼겠습니다. (24/32)

- 기타 : 대기질은 전국 양호로 예상됩니다. 해상/해안으로 바람 주의 하세요!

 

2일(일)

- 하늘 상태 : 장마전선이 조금 남하하면서 오전에는 북부 및 중부지방으로 오후에는 중부 및 남부지방으로 비가 오겠습니다. 전국으로 10mm/일 내외로 비가 오겠으며 오전에 서울/경기/충청으로 20mm/일 내외의 다소 많은 비가 오는 곳도 있겠습니다.  

- 바람 : 서해 및 동해로 바람 다소 강하게 불겠습니다. 해안가로도 바람 다소 강하게 불겠습니다. 

- 기온 :아침/낮 기온 모두 전날보다 1~2도 낮겠습니다. (23/30)

- 기타 : 대기질은 전국 양호로 예상됩니다. 해상/해안으로 바람 주의 하세요!

 

**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전국 비가 오는 날이 많겠습니다. 주중 우리나라에 장마전선이 걸치겠고 주후반에는 북한으로 올라가겠지만, 주말에는 서울/경기를 중심으로 한 북부지방으로 영향을 받겠습니다. 

** 기온도 오르고 습도도 높아져 체감 기온은 더 높겠습니다.

** 계속 비가 오면서 산사태 및 범람 등이 있을 수 있으니 시설물 관리에 각별히 대비하세요!

 

 

 

 

주의하라는 이야기는 분명 있습니다.

 

하지만 캠핑다니던 분들 저정도 예보(20mm 내외)에 캠핑 취소하시나요. 

 

 

 

지금 이 상황에서 캠핑을 가는건 미친거 맞습니다. 

 

그런데.

 

이번 주말에 떠난 사람들은 이정도일꺼라 예측도 못했을껍니다. 

 

사고나서  가족을 잃은 사람도 있는 상황에 캠핑간게 민폐이며 죽으러 간거라 조롱이나 하는 사람들이 있다는게 정말 기가 막힙니다. 

 

 

 

본 게시글은 작성자에 의해 2020-08-04 06:59:59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1회)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camping&no=250608 ]

추천 8

다른 의견 19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