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등산포럼 입니다.

등산, 트래킹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입니다.
관악산-삼성산 11.5km(2019-10-09) 4
분류: 산행후기
이름: azazel


등록일: 2019-10-10 09:38
조회수: 560 / 추천수: 4


E2A23B7B-F5F3-4E11-AF11-9BA59283DB06.jpeg (720.6 KB)
24C35183-B5DE-4D26-8AD5-E316B13AA061.jpeg (748.3 KB)

More files(6)...

한글날 회사 선배와 관악산, 삼성산 산행을 하고 왔습니다. 관악산 산행시 제일 좋아하는 코스는 북쪽면을 오르는 사당역에서 출발하는 겁니다. 길도 좋고 서울시 구경도 하면서 오르는 거죠.

이날 사당에서 오르면서 정말로 아쉽고 안타깝고 화나기까지 한 부분은... 이곳 등로 곳곳에 정말로 쓸데없는 계단공사를 하고 있었고 심지어 불필요한 부분에 엄청나게 많은 난간 펜스를 심어 놓았더라고요.

3년전인가 연주대 바로 밑에 절벽을 줄잡고 다리 후달리면서 오른적이 있었는데 작년에 갔을때는 계단을 설치해서 안잔하게 오를 수 있게 해놨더라고요. 이런 위험한 곳에 설치하는 건 이해를 하겠는데 정말로 넓고 완만하고 전혀 위험하지도 않고 심지어 토사 유출도 되지 않는 암릉에다가 계단을 설치했더라고요.

암릉을 디디며 가야할 길을 계단을 통해 지나면서 이게 뭔 돈낭비인가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또 뒤돌아 서울시를 봤을 때 눈앞의 암릉과 곁들여 볼 수 있었을 풍광을 계단과 같이 보는 풍광으로 바뀐거죠.

아시겠지만 관악산은 남쪽면이 굉장히 험하죠. 연주대를 넘어 학바위능선을 따라 삼성산으로 넘어갔습니다. 이쪽이나 서울대로 가는 자운능선이나 이런데에 안전장치를 추가해야지 사당능선에 암릉에 말뚝박고 계단놓고 하는 게 저는 개인적으로 매우 실망스러웠네요.

각설하고 날 좋은 날 올랐던 관악산 삼성산 사진 몇 장 올립니다. 

사당-연주대-학바위능선-삼성산-삼막사-경인교대 총 11.5km

원래 삼성산에서 장군봉을 따라 석수역쪽으로 진행하려했는데 삼성산에서 길을 잘 못 드는 바람에 경인교대로 빠지게 됐네요.

E2A23B7B-F5F3-4E11-AF11-9BA59283DB06.jpeg

 

24C35183-B5DE-4D26-8AD5-E316B13AA061.jpeg

 

A148774A-007D-416C-B7D6-4E58A3056CD0.jpeg

 

EB1802FA-4B14-43A6-B1D0-30B90845C321.jpeg

 

3B6E6BD0-5D75-46F3-BDE0-7664D4D09BC5.jpeg

 

68D25FA3-2595-4492-AED8-D61BAFF97E84.jpeg

 

FF0097EF-0FE4-47AC-929C-A883227A65BF.jpeg

 

328E4704-479E-4B5E-9826-1FDEA69141B6.jpeg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climb&no=105565 ]

추천 4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다른의견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