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등산포럼 입니다.

등산, 트래킹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입니다.
가깡 발열내의, 히트텍 대용. 52
분류: 일반
이름: 재시7어게인


등록일: 2019-12-08 20:24
조회수: 13492 / 추천수: 25


2019-12-08 19 20 48.jpg (225.5 KB)
2019-12-08 19 19 03.jpg (217.5 KB)

More files(27)...


 

요즘 대방어에 맞들려, 그냥은 못 먹고, 핑계김에 술이 많이 늘었습니다. ㅎㅎ

 

오늘은 죄송하다는 말씀을 먼저 드립니다.

전글의 플리스 바지가 제가 그날 3-4시경 20장에 올렸는데, 밤에 보니, 500장이 넘어 갑니다.

물론 전부 뽐뿌는 아니지만, 상당수는 제 글 보고, 사셨을겁니다.

 

이옷을 모델 사이즈와 실측보고, 판단을 실수 했습니다.

80프로는 문제 없을 것 같고, 키 크신 20프로 분들에게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제가 174에 허리는 33에 점점 가까워 집니다. ㅎㅎ, 허벅지도 있습니다.

약간 길거라 생각하고, 사이즈는 엠을 선택했습니다.

 

간략 수령기.

포장열고, 드는 순간, 플리스 특유의  가벼움, 부드러움, 포근함을 느꼈습니다.

맨살에 입어 봄, 정전기는 모르겠고, 포근하게 감깁니다.

여기서 아차 싶었습니다. 전 이 바지가 모델 사진 보고, 약간 길어 접힐거라 생각 했고,

그렇게 등포 글에 주의 사항으로 썼습니다.

 

웬걸, 너무 잘맞습니다. 소위 말하는 핏하게, 기장 통이 맞아 떨어 집니다. ㅎㅎ

그럼, 이게 길거란 제 글 본 분들이 수면 바지로 샀던, 포기했던 했을 겁니다.

키 큰 분들도 편하게 샀을테고, 사과 드립니다.

 

사신분들도 많고, 생전 안하던 이염 테스트도 해봤습니다.

저번 발열내의에서 봤듯, 메이카에서 이염 문제는 거의 없다고 보면 됩니다.

제가 네이비를 샀는데, 밤에 잘 입고 자고, 아침에 물에 담겄습니다.

투명한 상태에서 약간 색이 나옵니다.

 

제 아디다스 회색 내복과 같이 세탁기 돌림, 회색내복 멀쩡, 물에 플리스바지 담가 봄, 멀쩡함. 이염 없음.

저녁에 건조후, 다시 입어 봄, 수축 늘어짐 없고, 전체적으로 상태 좋음.

 

바느질 상태 좋음, m이 붙는디. 붙어도 불편함 없이 편합니다. 외출시도 무난합니다.

 

앞으로 사이즈는 노코멘트 합니다. 후기나 실사이즈표에서 참고 하세요.

사이즈, 어렵습니다. 이래서 판매자들도 두리뭉실 넘어 가는 겁니다.

 

플리스의 장점은 위에 있고, 단점은 오염에 약하고, 먼지 같은게 잘 묻습니다.

더해서 방풍성이 없습니다. 그걸 보완해 나온게, 

폴라텍의 파워스트레치등의 폴라텍의 다양한 원단들입니다.  조만간 정리 한번 해볼까 합니다.

 

총평, 약간 두꺼웠으면, 츄리닝인데 슬림스타일 보다, 레귤러 였으면, 두가지 때문에 중급 판정.

또 사겠나, 살수있다, 대신 길어도 L로 간다. ㅎㅎ

 

주말에 글 길어 그렇고, 전 글에 있는 내용들 간략히 캡쳐로 대신 합니다.

 

전글에 봤듯, 레시피가 비숫합니다. 여기에 발열 가공을 한겁니다.

르까프가 스파업체들 보다 못하진 않다고 봅니다. 얇습니다. 알고 보세요.

 

 

2019-12-08 19 20 48.jpg

 

2019-12-08 19 19 03.jpg

 

2019-12-08 19 21 55.jpg

 

2019-12-08 19 23 11.jpg

 

2019-12-08 19 27 50.jpg

http://www.istockmall.com/goods/content.asp?page_op=2&guid=10144326&page_qa=#detail06

 

수정은 내용이 아니라, 낮 술 먹어 오타가 않 보여, 몇번 오타 수정.

 

글은 하나 더 쓸려고 합니다. 인사는 거기서 드립니다.

 

 

방수자켓 초안

 

한달에 몇번은 써야 되는데, 잘 안 쓰게 됩니다,

뭘 쓸까 하다, 구정에 숙제하느라 방수자켓 골라논게 있어,

몇개 더 찾아 보고, 간략히 씁니다.

 

등산자켓, 그중 방풍투습, 빙풍방수투습 자켓은 예전 밑창 글에 비브람과 그외와 비숫합니다.

고어제품과 그외입니다. 그외가 나쁘다는게 아닙니다. 

시장 인지도와 점유율, 제품테스트등으로 품질이 검증됬다는 겁니다.

단점은 비쌉니다. ㅎㅎ

 

 

방수자켓 특성, 아래예는 고어텍스 설명인데, 다 같습니다. 틀린거는 작동 방식과 방투습 수치입니다.

 

 

 

 

2020-02-11 09 28 32.png

 

2020-02-11 10 17 30.png

           심실링과 발수 작업.

2020-02-11 10 18 57.png

 

2020-02-11 11 49 48.jpg

 

 

방수멤브레인자켓은 3가지 성능이 담보되야 됩니다. 방수, 방풍, 투습( Breathability, 통기로도 번역 됨)

더해서 발수, 심실링, 그리고 고어 프로처럼 보통 의미의 통기성이 가미되는 경우.

 

 

2020-02-11 12 30 11.jpg

 

 

오늘은 고어텍스만 봅니다.

고어가 변화가 많습니다. 구형제품의 리네임이나 신제품이 늘었습니다.

 

 

2020-02-11 08 11 40.png

 

2020-02-11 08 10 40.png

 

 

고어 포함 방투습 수치, 조건 따라 달라지니, 참고만 하세요.

 

 

2020-02-11 11 53 09.jpg

 

 

고어텍스와 윈드스토퍼가 오리지날 고어텍스와 고어인피니엄으로 변화.

 

 

오리지날 고어, 일반 고어와  투습, 경량, 내구성을 강화한 제품들


 

2020-02-10 13 59 35.png

 


 

1. 일반고어, 그냥 고어텍스 프로덕트, 다른건 이름이 추가. 2L, 3L로 출시. 

2L 외피와 멤브레인 결합. 라미네이트, 멤브레인 보호는 별도의 안감,

3L 외피,멤브레인, 내피의 일체형 결합.

 

 

2020-02-11 11 54.jpg

 

2 팩라이트, 내구성 개선 팩라이트 플러스. 2.5L, 2L에 안감대신 코팅.

 

 

2020-02-11 11 5.jpg

 

3 액티브, 액티브 쉐이크드라이, 액티브 3L, 쉐이크는 일반 2L이 아닌, 3L에서 외피 제거.

설명은 위에, 아래는 쉐이크드라이

 

2020-02-11 10 27 26.png

4 C-KNITMM 3L, 안감이 부드러워, 덜 바스락거림. 투습증가와 경량화. 15년 출시.

 

 

2020-02-08 18 06 59.png

 

 

 

 

5 프로, 고어사와 아웃도어 메이커들의 자존심을 걸고 만드는 하이엔드급, 하드쉘 끝판왕으로 그회사 최고가 방수자켓.

일반고어와 달리 PU층 제거, 다중멤브레인 사용으로 투습향상. 외피 내구성 강화, 아래 그림.

 

 

2020-02-11 1.jpg

 

2020-02-11 09 34 08.png

기타, 프로만 제외하고, 고어 스트레치 부분사용 가능.

 

정리1, 

2L은 일반 고어만 저렴. 뻥 정가 아님, 일반 메이커 출시가. 보통 30만에서 40전, 벤틸 거의 없음.

        

 2.5L은 팩라이트만 2L가 출시가 비숫, 간혹 벤틸 있음. 벤틸 있으면 가격 상승. 40만선.

 

변형3L은 액티브쉐이크 드라이, 액티브 3L에서 외피제거. 2L, 2.5L과 비숫한 출시가.

        

3L은 일반 고어, 액티브, 프로, 고어, 액티브 출시가 50만에서 벤틸있음 60만정도.

         프로는 비싸게 받을라고, 전부 벤틸있음. 70만에서 심하면 100만원 넘어감.

 

정리2 위표 포함, 일반적인 원단, 만듬새 따라 달라질수 잇음.

투습순

고어2L 팩라이트 고어3L C-KNIT 액티브 프로  쉐이크드라이순으로 좋아 짐. 추정

 

경량순

쉐이크드라이, 팩라이트, C-KNIT, 액티브순으로 무게나갈듯, 추정,  나머지 비숫.

 

수명

 

2020-02-10 13 54 51.png

 

2020-02-09 13 23 07.png

 

2020-02-09 13 22 40.png

출처 

https://cafe.naver.com/windstopper/25668

 

 

방수자켓외 방풍자켓, 고어 인피니엄은 영구발수, 변형된 3L과 구형 윈드스토퍼 2, 3L, 써미엄은 단열제층 추가 4L, 나머지 생략.

 

신발, 장갑 비숫한데, 신발은 밑창 혹은 중창의 타공으로 360도 통기되는 서라운드, 나머지 별거 없음, 생략.

 

아래 물건은 판매자 설명이라 부정확한 내용이 있을수 있음.

케이투는 홈피 설명과 다른 경우는 못 봄.

 

1 C- KNIT 95 6장 벤틸유.

 

2020-02-10 22 47 14.png

 

http://display.cjmall.com/p/item/61915590?NaPm=ct=k6gifkke%7Cci=checkout%7Ctr=slsl_myz%7Ctrx=%7Chk=b5d7e7aa6b730de63cc2b24ed46891104b52ba74

 

여자 네이비 90만

http://display.cjmall.com/p/item/61916709?NaPm=ct=k6hgb5nq%7Cci=checkout%7Ctr=slsl_myz%7Ctrx=%7Chk=089850879d2604417e620cff1800b5e9956e2453

 

2 팩라이트, 외산 맞는 팔긴 사람,  소량.

 

 

2020-02-10 22 29 26.png

https://search.shopping.naver.com/search/all.nhn?origQuery=1010-27090&pagingIndex=1&pagingSize=40&viewType=list&sort=price_asc&minPrice=191828&maxPrice=210000&frm=NVSHPRC&query=1010-27090

 

 

3 프로, 3개 사이트, 전부 10장 정도.

 

2020-02-10 22 16 21.png

https://search.shopping.naver.com/search/all.nhn?origQuery=AMP19701&pagingIndex=1&pagingSize=40&viewType=list&sort=price_asc&minPrice=80000&maxPrice=320000&frm=NVSHPRC&query=AMP19701

 

 

4  이건 불확실?  네파가 국적 없는 브랜드로 알고 있습니다. 애들이 디자인과 신발, 일부 품목이 드물게

이탈리아산이 나옵니다. 예전 글 드라이얀도 메이드인 이태리입니다.

네파도 뻥정가는 안먹이는데, 출시가 79만원에 제조 이탈리아로 나옵니다.

 

다자인이 북유럽풍의 감성이 있는 스타일이라 눈에 띱니다. 원단, 벤틸 확인 안 됨. 3L만 확인.

자켓만 적으면, 하나 사겠는데, 글 쓰기 위해 살순 없습니다. ㅎㅎ

마땅치 않으면, 5천원 들여 반품알 분만, 15년산입니다. 의외로 물건일것 같음.

2칼라, 100사이즈만 양은 사이트당 몇십장씩.

 

주의, 백화점 의류가 중고? 실순지, 현대 천호점은 피하세요.

 

 

2020-02-10 22 32 42.png

 

https://search.shopping.naver.com/search/all.nhn?origQuery=7B10541&pagingIndex=1&pagingSize=40&viewType=list&sort=price_asc&frm=NVSCPRO&query=7B10541

 

 

5 윈드스토퍼 소프트쉘, 신축성과 부드러운 물건입니다. 지마켓 갤러리아.

 

 

2020-02-10 22 33 56.png

 

6 상동, 갤러리아몰 블랙100 6장

 

2020-02-10 22 26 24.png

https://search.shopping.naver.com/search/all.nhn?origQuery=AMP17105&pagingIndex=1&pagingSize=40&viewType=list&sort=price_asc&frm=NVSCPRO&query=AMP17105

 

간만에 보니, 잘 안골라지네요.

심심풀이로 보시고, 즐겁게 하루 보내십시요.

 

 

내여자 시리즈를 관심 없어도 간간이 썼는데, 

아주 오랜만에 어게인입니다. ㅎㅎ

 

내여자 시리즈 물건은 최상급 원단에 고가품만 합리적인 가격에 소개합니다.

 

오늘 메이커가 여자전용에 일부 남자용이 나옵니다.

전에 노스케이프 만들던, 형지 계열인데, 가끔 고급 원단 사용한 물건이 나옵니다.

 

오늘도 건방진 물건 몇개 구경합니다.

애들이 설명을 잘하는데, 계절 설명이 미흡합니다.

 

멤브레인 바지가 겨울인데, 윈드스토퍼만 간혹 가을용으로 좀 얇게 나옵니다.

 

오늘 물건들, WB400 겨울, WS 둘다 겨울로 보여지는데, 하나는 가을용일수 있음. 

메릴도 사계절이 나오는데, 아래는 기모가 있어, 얇으면 가을정도/

폴라텍 바지는 확인은 안되는데, 맞을걸로 추정.  애도 추동용.

 

질 좋은 저렴한 바지들이니, 적당히 활용하시면 될듯 합니다.

 

고급 원단에 큰 사이즈가 잘 안나옵니다.  

작년초에 블약 WS바지 만몇천원에도 작은 사이즈 한동안 굴러다님. ㅎㅎ

 

스타일도 괜찮아 보이고, 년식도 무난합니다.  WB, 폴파 18년산, WS, 메릴 17년산.

사이즈, 수량 넉넉하니, 맘대로 골라가세요.

 

아, 물건들은 사이트에서 잘확인 하세요.

WB. 

 

본 게시글은 작성자에 의해 2020-02-18 16:57:41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5회)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climb&no=106700 ]

추천 25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