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등산포럼 입니다.

등산, 트래킹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입니다.
12월 01일 가야산 해인사-상왕봉-칠불봉-만물상-백운동 16
분류: 산행후기
이름: 오동도퓨마


등록일: 2019-12-02 23:39
조회수: 953 / 추천수: 14


2019-12-02-22-49-04.jpg (292.6 KB)
20191202_083228.jpg (957.2 KB)

More files(14)...

안녕하세요 축구 보러 창원-대구 간김에 가야산도 다녀왔습니다

 

2019-12-02-22-49-04.jpg

 

해인사쪽 상가에 뭔 시커먼게 있길래 봤더니 멧돼지네요. 화들짝 놀라서 멀리서 지켜보고 있는데 앞에 가게에서 사람이 나와서 엄마 없다고 나중에 다시 오라고 하더군요. 백운동으로 하산해서 국공직원분한테 들었는데 상가 사람들이 상처 입은 놈 치료해주고 먹여주니 나중에 새끼까지 데리고 내려온답니다 

 

 

20191202_083228.jpg

 

원래 해인사에서 입장료 받는걸로 알고 있는데 오늘은 평일에 이른 시간이라 사람 안 나와있어서 휙 지나갔습니다

 

 

2019-12-02-22-53-17.jpg

 

전혀 기대 안 했는데 고도가 높아질수록 눈이 남아있더군요

 

 

2019-12-02-22-55-11.jpg

 

 

2019-12-02-22-54-25.jpg

 

 

2019-12-02-22-53-54.jpg

 

 

20191202_103933.jpg

 

 

2019-12-02-22-55-40.jpg

 

 

2019-12-02-22-56-40.jpg

 


 

20191202_105208.jpg

 

 

20191202_105220.jpg

 

상왕봉 아래부터 칠불봉 아래까지 눈꽃이 멋지게 피어있었습니다. 등산 다니기 시작한지 대략 5년 정도 됐는데 겨울 첫 상고대를 무등산 외의 산에서 본건 처음이네요

 

 

2019-12-02-22-56-05.jpg

 

 

20191202_113838.jpg

 

만물상 경관이 멋졌는데 급내리막길이라 지치기도 하고 바람도 많이 불어서 사진 찍다 몇번 휘청거려서 몇장 안 찍었네요

 

 

20191202_131104.jpg

 

 

20191202_131734.jpg

 

원래 계획은 12시40분 성주터미널 가는 버스 타고 서대구-광주 가려고 했는데 초행길에 경사도 급하고 조심조심 내려오느라 1시 넘어서 도착했더니 다음차는 16시40분에 있다고 하더군요. 택시 부를까 하다가 급한 일도 없어서 아래 호텔 사우나에서 느긋하게 몸 담구고 나와서 파전에 막걸리 한잔 하고 성주 갔다 대구 갔다 광주로 돌아왔습다

 

 

Screenshot_20191202-224955_TRANGGLE.jpg

 

다음에 온다면 용기골 코스로 올라야겠네요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이제 겨울 시작됐으니 아이젠 꼭 챙겨서 안전산행하세요~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climb&no=106588 ]

추천 14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