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휴대폰(스마트폰)을 이용하는 이벤트 정보를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모바일이벤트 이용규칙]
[리브메이트] 오늘의 퀴즈 2/26일자 정답 23
분류: ALL
이름: Shampoo


등록일: 2020-02-25 22:00
조회수: 4305 / 추천수: 47
링크:


아관파천.jpg (265.5 KB)




오늘의 퀴즈 2/26일자 정답 : 아관파천

 

아관파천 俄館播遷

명성황후가 시해된 을미사변(乙未事變) 이후 일본군의 무자비한 공격에 신변에 위협을 느낀 고종과 왕세자가

1896년(건양 1) 2월 11일부터 약 1년간 조선의 왕궁을 떠나 러시아 공관(공사관)에 옮겨 거처한 사건.

 

아관파천.jpg


을미사변 이후 일본의 영향 아래에서 조직된 제4차 김홍집(金弘集)내각은 일세일원연호(一世一元年號), 태양력 사용, 군제개혁,

단발령의 실시 등 급진적인 개혁을 단행하였으나 명성황후의 시해와 단발령의 실시는 친일내각과 그 배후세력인 일본에 대한 국민의 감정을

극단적으로 자극하여 전국 각지에서 의병항쟁이 일어났다. 이범진(李範晉)·이완용(李完用) 등 친러파 세력은 친위대(親衛隊)가 의병을

진압하기 위해 지방으로 이동한 틈을 이용하여, 자신들의 세력만회와 신변에 불안을 느끼고 있던 고종의 희망에 따라

러시아 공사 베베르(Waeber)와 협의하여 보다 안전한 러시아 공관(공사관)으로 이동(파천)하였다. 


이들은 인천에 와 있던 러시아 수병(水兵) 150명과 포(砲) 1문을 서울로 이동하고 2월 11일 새벽 국왕과 왕세자를 극비리에

정동(貞洞)에 있던 러시아 공관으로 옮겼다. 일국의 왕과 왕세자가 자국의 왕궁에 있지 못하고 타국의 공관에 피신하여

타국 군대의 보호를 받고 있으니 그 처지가 말이 아니었다. (이하 생략) from 두산백과

 

사족: 보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를 참고하세요

https://terms.naver.com/entry.nhn?docId=1120271

 

어제와 별반 다르지 않은 오늘이었는데 하루 잘 보내셨는지 모르겠네요.

상황이 상황인데다 무엇보다 하루아침에 나아질 수도 없는 일이라 이래저래 참 그렇네요.

어쨌든 더 나빠지지 않게 각자의 위치에서 힘내서 하루하루 잘 보내야겠지요.

 

모든 분들 오늘 하루도 수고 많이 하셨구요.

편안한 밤 보내시고 내일도 무자게~~ 파이팅하시기 바랍니다!!

 


본 게시글은 작성자에 의해 2020-02-25 22:09:15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2회)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mobile&no=14212 ]

추천 47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