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베트남 출장'이재용 "위기 속에서 기회 찾아야…함께 미래로 나가자"
기사작성: 2020-10-22 16:00:00

[아시아경제 이기민 기자] 베트남 출장 중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나흘 간 삼성전자 및 삼성디스플레이 등 현지 사업을 점검하며 현장 경영 강행군을 소화하고 있다.


22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지난 19일 베트남으로 출국한 이 부회장은 이날까지 베트남을 방문해 하노이시에 건설하고 있는 베트남 연구개발(R&D)센터 공사 현장을 비롯해 삼성전자·삼성디스플레이 생산공장 등을 방문했다.
이번 출장에는 한종희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 사장, 노태문 무선사업부장 사장, 이재승 생활가전사업부장 부사장,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사장 등이 동행했다.


이 부회장은 지난 20일과 21일 하노이 인근 박닌성과 타이응웬성에 있는 삼성 복합단지를 찾아 사업 현황을 보고 받고, 휴대전화와 디스플레이 생산공장 등을 점검했다.
삼성전자가 판매하는 휴대전화의 절반 이상이 베트남에서 나온다.
차세대 디스플레이로 꼽히는 폴더블 디스플레이의 경우에도 베트남에서 20%를 생산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20일에는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와 면담을 갖고, 베트남 R&D센터 신축 공사 현장을 직접 찾아 점검하기도 했다.
삼성전자는 올해 3월 하노이에 동남아 최대 규모(지상 16층·지하 3층, 연면적 약 8만㎡) 베트남 R&D센터 건설을 시작했으며 2022년 말 완공할 계획이다.
이곳에는 스마트폰과 태블릿 등 모바일기기 관련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 R&D 인력 3000여명이 근무할 예정이다.


이어 이 부회장은 이날 호치민시에서 삼성전자의 TV 및 생활가전 생산공장을 살펴보고 중장기 사업 전략을 논의했다.
이 부회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어떤 큰 변화가 닥치더라도 기민하게 대응할 수 있는 실력을 키우자. 위기 속에서 기회를 찾아내야 한다"며 "뒤쳐지는 이웃이 없도록 주위를 살피자. 조금만 힘을 더 내서 함께 미래로 나아가자"고 말했다.


삼성은 베트남에서 ▲주요 대학과의 산학협력 ▲기능올림픽 국가대표의 훈련 지원 ▲기업 생산성 향상을 위한 컨설팅 실시 ▲제조전문 컨설턴트 및 금형전문가 양성 ▲방과후 학교인 삼성희망학교 운영 등 인재 육성과 지역사회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활동도 진행하고 있다.


한편, 이 부회장은 지난 2018년 10월에도 베트남을 방문해 삼성의 베트남 사업을 점검한 바 있다.
이에 앞서 2012년 10월에는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과 함께 베트남 박닌 공장을 찾아 휴대전화 생산현장을 살펴보고 임직원들을 격려한 바 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