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역대 최대 대화면 태블릿 '갤럭시탭S7' 18일부터 사전판매
기사작성: 2020-08-13 10:00:00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삼성전자가 역대 갤럭시 태블릿 중 가장 화면이 큰 '갤럭시탭 S7' 시리즈를 출시한다.
사전판매는 18일부터 22일까지, 정식 출시는 9월3일이다.


갤럭시탭S7은 12.4인치 갤럭시탭S7 플러스와 11인치 디스플레이 두 모델로 출시된다.
16:10 화면비에 베젤이 더 얇아졌다.
S펜은 전작대비 80% 반응 속도가 빨라졌고 실제 펜으로 쓰는 것 같은 필기감을 제공한다.


'삼성 노트'에서 작성한 내용은 PDF나 워드·PPT 파일로 저장할 수 있고 PDF 파일을 불러와 그 위에 S펜으로 바로 메모도 가능하다.
S펜으로 기울어지게 작성된 필기는 자동으로 수평을 맞춰주고 동일한 삼성 계정으로 등록된 스마트폰과 PC에도 자동 저장·동기화 된다.
'삼성 노트'는 필기와 동시에 음성을 녹음해 필기한 부분을 선택하면 녹음된 음성을 재생할 수 있다.


그래픽·일러스트 작업에 특화된 앱들도 기본 제공한다.
일러스트, 웹툰, 만화, 애니메이션 제작툴 '클립 스튜디오 페인트'를 안드로이드 최초로 지원하며, 필기앱 '노트쉘프', 8000개 이상의 템플릿을 제공하는 그래픽 디자인 플랫폼 '캔바'를 선탑재했다.



갤럭시탭S7은 PC처럼 업무나 작업에 쓸 수 있게 최적화한 태블릿이다.
갤럭시탭S7은 모바일 기기를 PC나 TV화면에서 볼 수 있는 기능인 '덱스'를 통해 데스크탑 PC처럼 사용할 수 있다.
윈도10이 설치된 노트북과 무선으로 연결해 듀얼 모니터처럼 2개 화면으로 동시 작업도 가능하다.
확장 모드나 복제 모드를 선택해도 태블릿에서 S펜으로 입력할 수 있다.
추후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제공된다.
태블릿 최초로 최대 3개의 앱을 동시에 활용할 수 있는 '멀티 액티브 윈도우', 자주 사용하는 앱을 동시에 최대 3개까지 실행하는 '앱 페어' 기능도 제공한다.


별도로 판매하는 키보드 북커버를 이용해 원하는 각도로 세워서 쓸 수 있고, 전면 카메라 위치가 바뀌면서 태블릿을 가로로 두고 화상회의를 할 수 있다.
엑스박스의 PC·콘솔 게임을 갤럭시탭S7에서도 이용 가능하다.


배터리는 갤럭시탭S7 기준 8000mAh, 플러스 모델은 1만90mAh로 하루 종일 충전 걱정 없이 쓸 수 있고 최대 45W 고속 충전 기능으로 충전 시간을 전작 대비 40% 줄였다.
미스틱 블랙·미스틱 실버 2가지 색상으로, LTE와 와이파이 모델로 출시된다.


가격은 와이파이 모델 기준 갤럭시탭S7은 82만9400원, LTE 모델이 92만9500원부터다.
갤럭시탭S7+는 미스틱 블랙·실버·브론즈 3가지 색상으로 와이파이 모델 114만9500원, LTE 모델은 124만9600원, 5G 모델은 134만9700원이다.


사전예약하면 북커버 무료 제공 또는 정품 키보드 북커버 5만원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삼성전자 홈페이지, 쿠팡, 위메프, 전국 디지털프라자, 하이마트, 전자랜드, 이마트 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