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취업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주의사항 1 :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하며, 기사의 URL은 필수입니다.
주의사항 2 : 기사에서 일부라도 퍼오시면 안 됩니다. 요약을 해 주시거나 의견만 남겨주세요.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윤석헌 금감원장 "DLF 제재심 결과 존중-라임 대책은 시간 필요"

[테크홀릭]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14일 서울 여의도 본원에서 열린 은행 사칭 대출사기·불법대출광고 스팸문자 공동 대응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후 기자들과 만나 늦어지고 있는 금감원 인사에 대해 "부원장 인사는 지금 말하기가 어려워 유예하고 나머지 인사부터 먼저 하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통상 연말에 이뤄지는 금감원 인사가 올해는 늦어져 해를 넘긴 상황이다. 현재 원승연 부원장(자본시장·회계 담당)의 유임이 결정되지 못해 줄줄이 미뤄진 상태다.

윤 원장은 "조만간 조직개편을 발표하고 빠르면 이번 달 말 늦어도 다음 달 말까지는 모든 인사를 다 끝내도록 하겠다"고 했다.

파생결합펀드(DLF) 제재심의위원회(제재심)에 대해서 윤 원장은 "(제재심에서) 나오는 결론에 대해 존중할 생각"이라고 언급했다.

금감원은 우리은행과 하나은행의 DLF 손실 사태와 관련해 제재심에서의 징계 수위를 논의하고 있다. 오는 16일 첫 제재심이 열리지만 결론이 나지 못해 30일 추가 개최될 가능성이 크다.

윤 원장은 "제재심에서 논의되는 것을 잘 경청하고, 16일 논의가 진행되는 것을 보고 (추가 제재심 개최를) 결정할 것"이라고 했다.

최근 라임운용의 환매 중단 사태와 관련해서는 "조사를 진행 중이며, 시간이 조금 더 걸릴 것 같다"고 했다.

#금감원 #DLF #라임운용 #제재심 #윤석헌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사진=금융감독원)

ⓒ Techholic(http://www.techholic.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2&no=34857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