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JYP 측 "갓세븐 영재, 글쓴이와 다툼 있었지만 학폭은 NO" [공식]
기사작성: 2020-10-21 14:18:01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갓세븐 영재가 학폭 의혹에 대해 부인했다.

JYP 엔터테인먼트는 21일 “논란과 관련, 영재 본인과 확인한 결과 급우 간 물리적 충돌까지 이어진 다툼이 한차례 있었고 그 후 화해하지 못하고 지낸 건 맞지만, 글쓴이가 주장하는 나머지 부분은 모두 사실이 아니라고 들었다”고 했다.
이어 “글쓴이가 당사에 본인의 주장을 이메일로 보냈다고 하셨지만 현재까지 이 분으로부터 이메일을 비롯한 어떤 연락도 받은 바가 없다”며 “당사는 글쓴이에게 정확하고 자세한 사실관계를 확인을 받고자 연락을 취했지만 아직 회신을 받지 못하고 있는 상태”라고 설명했다.
또한 “따라서 당사는 보다 명확한 사실 관계 확인 및 그에 맞는 올바른 대응책 마련 등 원칙대로 대응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지난 20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에는 갓세븐 영재가 과거 장애가 있는 고교동창을 괴롭혔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아이돌 학폭 가해자 공개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에는 “갓세븐 영재와 목포기계공업고등학교 2,3학년 같은 반이었다.
(청각장애인 및 지적장애인인 저에게) 이유없이 때리고 폭력 금품갈취 내 물건을 뺏기도 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돈 빌렸는데 안갚고 빵셔틀 시키기도 했다”면서 “예능이랑 음악 티비에 나오던데, 너무 착한척 하고 다니니까 너무 지겹다”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나도 그동안 당했으니, 탈쓴 악마 영재야 티비나오지마”라고 활동 중단을 요구했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스포츠서울DB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