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新 우승 후보…'미스터트롯' 영탁, 데스매치 '승'
영탁이 천명훈과 '1대1 데스매치' 대결에서 3표 차이로 승리했다. /TV조선 '미스터트롯' 캡처
영탁이 천명훈과 '1대1 데스매치' 대결에서 3표 차이로 승리했다. /TV조선 '미스터트롯' 캡처

영탁 노래 실력에 마스터 "진(眞)도 가능하겠다"

[더팩트|박슬기 기자] '미스터트롯'의 영탁이 새로운 우승후보로 떠올랐다.

23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미스터트롯'에서는 '1대 1 데스매치'가 펼쳐졌다. 이 대결을 통해 영탁은 강력한 우승 후보로 떠오르며 관심을 받고 있다.

이날 영탁은 천명훈을 대결 상대로 지목했다. 그는 강진의 '막걸리 한잔'을 불렀고, 특유의 시원한 목소리로 현장을 압도했다. 마스터들은 그의 첫 소절을 듣고 깜짝 놀랐고, 조영수는 "이렇게 잘했나"라며 감탄했다. 또 다른 마스터들은 "갑자기 우승 후보다" "진도 가능할 것 같다" "새로운 우승 후보가 한 명 나타났다"고 말했다.

'미스터트롯' 마스터들은 영탁의 실력에 감탄하며
'미스터트롯' 마스터들은 영탁의 실력에 감탄하며 "새로운 우승후보가 아니냐"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TV조선 '미스터트롯' 캡처

천명훈은 영탁의 무대를 보고 살짝 긴장한 모습을 보였지만, 나훈아의 '가라지'로 최선을 다했다. 그는 절절한 퍼포먼스와 깊은 애환으로 무대를 완성도 높게 소화했다.

하지만 결과는 영탁의 승리였고, 점수는 3표 차이였다. 천명훈은 박수를 쳐주며 패배를 인정했고, "너무 힘들었다. 그래도 너무 행복했다. 열심히 했다. 이제 진짜 여한이 없다"고 소감을 밝혔다.

ps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broadcast&no=92435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