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미스터트롯' 영탁 측 "음원 사재기 사실 아니야…심려 끼쳐 죄송"[공식]
기사작성: 2020-03-26 12:27:01


[스포츠서울 남혜연기자]트로트가수 영탁이 음원 사재기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TV조선 트로트 경연 프로그램 ‘미스터트롯)에서 ‘선’(2위)을 차지한 영탁 측은 최근 제기된 음원 사재기 의혹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전면 반박했다.
영탁의 소속사 밀라그로는 26일 보도자료를 통해 “우리 회사와 관련된 음원 사재기 주장에 대해서 사실이 아님을 밝힌다”고 밝혔다.
이어 “규모가 작은 회사다 보니 가수 지원에 한계가 있었고, 좋은 활동을 위해 주변에 조력을 구하며 여러 노력을 해왔다”며 “그 과정에서 회사의 미숙함으로 영탁에게 어려움이 되지 않았는지 무거운 마음”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팬 여러분께 심려 끼친 점 깊이 사과드린다.
이번 일을 계기로 회사 운영과 관련된 일들을 더 깊이 살피도록 하겠다”며 사과했다.
한편, 지난달 한 매체는 ‘미스터트롯’에 출연하는 한 가수가 2018년 음원 사재기와 불법 바이럴 마케팅을 시도했다고 보도했다.
당시 해당 가수가 영탁이라는 추측이 나오자 영탁은 자신의 팬카페에 글을 올려 “누구보다 정직하게 열심히 음악 해왔다”며 이를 부인한 바 있다.

whice1@sportsseoul.com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broadcast&no=99144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