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프로포폴 투약혐의' 휘성, 구속영장 기각 "도주 및 증거인멸 우려없다"
기사작성: 2020-04-07 09:21:01


[스포츠서울 조현정기자]수면마취제인 프로포폴 투약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던 가수 휘성에 대한 구속 영장이 기각됐다.
경북지방경찰청은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휘성에 대해 신청한 구속영장이 기각됐다고 7일 밝혔다.
법원은 도주 및 증거 인멸 우려가 없다는 이유로 영장을 기각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지난해 12월 마약 관련 첩보를 확인하는 과정에서 휘성이 프로포폴을 구매한 정황을 포착해 수사에 착수하고 지난달 28일 휘성을 소환해 조사했다.
휘성은 프로포폴 투약 사실 자체를 부인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휘성이 최근 화장실에서 수면마취제류를 투약해 쓰러진 채 발견되는 등 정상적이지 않다고 보고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영장을 재신청할지 여부는 보완 수사를 한 후 결정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경찰은 프로포폴 판매책 1명을 구속하고 프로포폴 출처 등에 대해서는 계속 수사하고 있다.

한편 휘성은 프로포폴 투약 혐의로 경찰 조사가 진행 중인 가운데 지난달 31일 서울 송파구 한 건물 화장실에서 수면마취제제를 투약한 뒤 쓰러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휘성에 대해 마약검사를 진행한 뒤 음성 판정을 확인하고 귀가 조처했지만 이틀 뒤인 지난 2일 광진구 한 상가 화장실에서 또다시 수면마취제류 약물을 투약한 뒤 발견돼 충격을 안겼다.

hjcho@sportsseoul.com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broadcast&no=101274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