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레이디스코드 소정 "故 은비·리세 사망 실감 안 나"
레이디스코드 소정이 고 은비와 리세를 언급했다. /채널A '아이콘택트' 캡처
레이디스코드 소정이 고 은비와 리세를 언급했다. /채널A '아이콘택트' 캡처

레이디스코드 소정 "생일 주간 힘들어"

[더팩트|문수연 기자] 그룹 레이디스코드 소정이 세상을 떠난 故(고) 은비와 故 리세에 대한 그리움을 드러냈다.

소정은 지난 11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이콘택트'에 출연해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난 은비와 리세를 언급했다.

이날 소정은 "SNS에 생일 축하 글과 함께 추모글이 동시에 올라오는데 너무 힘들다"며 "저는 그날 이후로 나에게 9월 3일은 '그냥 내 생일이 아니구나'라고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축하받아야 될 날이 아니니까. 오전엔 언니들 보러 갔다가 저녁에 생일 파티하면 이상하지 않냐"며 "그 주간이 힘들다. 뭔가를 하기가 힘들고 하면 안 된다는 생각도 있다. 생일은 슬픈 날이다"라고 털어놨다.

고 은비와 리세는 지난 2014년 스케줄을 마치고 서울로 올라오던 중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났다. /채널A '아이콘택트' 캡처
고 은비와 리세는 지난 2014년 스케줄을 마치고 서울로 올라오던 중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났다. /채널A '아이콘택트' 캡처

소정은 "5년이나 지났는데 이런 얘기는 처음 해본다"며 "나는 사고현장을 못 봤지만 둘(애슐리, 주니)은 봤으니 더 힘들 걸 알아서 말을 못 했었다"고 밝혔다.

그는 "처음에는 실감이 안 났다. 그냥 언니들이 먼 곳으로 휴가 간 것처럼 실감이 전혀 안 났다"며 "멤버들은 꿈에도 나오고 너무 힘들어했는데 저는 이상하게 꿈을 안 꿨다. 지금 생각해보면 제가 너무 실감하지 못해서 그랬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은비와 리세는 지난 2014년 9월 3일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났다. 이후 레이디스코드는 3인조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munsuyeon@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broadcast&no=90154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