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왕국2', 25일 제작진 내한..팬들 만난다
영화 '겨울왕국2'의 제작진이 한국을 방문한다.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공
영화 '겨울왕국2'의 제작진이 한국을 방문한다.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공

'겨울왕국2' 21일 개봉

[더팩트|박슬기 기자] 영화 '겨울왕국2' 제작진이 오는 25일과 26일 한국 팬들과 만난다.

배급사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는 14일 "'겨울왕국2'의 크리스 벅 감독, 제니퍼 리 감독, 피터 델 베초 프로듀서, 이현민 슈퍼바이저가 오는 25일과 26일 한국을 방문한다"고 밝혔다.

크리스 벅, 제니퍼 리 감독과 피터 벨 베초 프로듀서 방문은 국내 관객들의 사랑에 대한 감사 인사를 전하기 위한 첫 공식 내한이다. 이들은 이 기간에 기자간담회와 쇼케이스 등 이벤트를 열고 국내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이 가운데 이현민 슈퍼바이저의 내한은 의미가 깊다. 그는 안나 캐릭터의 전반적인 작업을 맡아 생생한 생명력을 불어넣은 월트디즈니 애니메이션 스튜디오의 한국인 애니메이터로 관심을 받고 있다.

2014년 개봉한 '겨울왕국'은 국적과 세대를 불문한 사랑을 받았다. 연출을 맡은 크리스 벅, 제니퍼 리 감독은 평단의 극찬을 받으며 그해 아카데미 시상식과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 장편 애니메이션 작품상을 수상했다.

'겨울왕국2'는 엘사와 안나가 숨겨진 과거의 비밀을 찾기 위해 모험을 떠나는 이야기로 오는 21일 개봉한다.

ps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broadcast&no=90203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