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단독] 이병헌, 박찬욱 감독 신작 출연…'역대급 만남'
배우 이병헌(왼쪽)이 박찬욱 감독 신작 출연을 확정하고 일정을 조율하고 있다./더팩트DB
배우 이병헌(왼쪽)이 박찬욱 감독 신작 출연을 확정하고 일정을 조율하고 있다./더팩트DB

박찬욱 감독, '신작 주인공은 이병헌이 적격' 러브콜 성사

[더팩트|박슬기 기자] 충무로 최강 조합이 탄생했다. 연기파 배우 이병헌이 세계적 명장 박찬욱 감독의 신작에 출연한다.

14일 <더팩트> 취재 결과 이병헌은 현재 박찬욱 감독의 신작에 출연하기로 확정하고 일정을 조율 중이다. 앞서 그는 다른 작품 촬영 스케줄로 박찬욱 감독의 제안을 고사했다. 하지만 계속된 러브콜에 긍정적인 메시지로 화답했고, 마침내 두 사람의 만남이 성사됐다.

영화계 한 관계자는 "박찬욱 감독은 신작 주인공으로 이병헌을 고집한 것으로 안다. 준비하고 있는 작품 속 캐릭터가 이병헌이 적격이라는 판단 때문이다"라며 박 감독의 지속적인 러브콜이 공동 작업에 이른 배경이라고 설명했다.

이병헌은 당초 2020년 촬영을 시작하는 노희경 작가의 신작 '히어'의 촬영 스케줄로 처음에는 박찬욱 감독의 제안을 정중하게 거절했다. 일정 조율에 어려움을 겪었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박찬욱 감독은 미국 LA에 있는 이병헌을 직접 찾아가 설득했고, 이병헌은 결국 그의 제안을 받아들였다.

박찬욱 감독의 신작은 현재 베일에 싸여있다. 그는 지난달 6일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열린 오픈 토크에서 준비 중인 작품을 언급한 바 있다. 당시 박찬욱 감독은 "제 필생의 프로젝트라고 생각하는 작품인 '액스'가 있다. 코스타 가브라스 감독이 이 작품을 불어로 만들어 판권을 소유하고 있는데 내가 영어 영화로 만들려고 한다"고 말했다. 하지만 이 작품이 현재 준비 중인 신작과 동일한 것인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이병헌과 박찬욱 감독이 만난다면 '역대급' 작품이 탄생될 것으로 보인다. 영화 '남한산성' '내부자들' '광해'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등 다양한 작품에서 폭넓은 연기스펙트럼을 자랑한 이병헌과 영화 '아가씨' '스토커' '박쥐' '친절한 금자씨' '올드보이' 등을 통해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박찬욱 감독의 만남은 많은 영화 팬들의 기대를 모을 것으로 전망된다.

ps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broadcast&no=90208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