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충주 화재', 긴급재난 상황 전파 문자 '오보 소동'
충주화재는 전파 훈련 중 잘못 보낸 문자 때문에 벌어진 소동으로 밝혀졌다. 이로 인해 인근 주민과 누리꾼들은 이른 아침부터 불안과 혼란을 겪었다. /더팩트 DB
충주화재는 전파 훈련 중 잘못 보낸 문자 때문에 벌어진 소동으로 밝혀졌다. 이로 인해 인근 주민과 누리꾼들은 이른 아침부터 불안과 혼란을 겪었다. /더팩트 DB

충주시, 오전 5시33분 경 '화재 발생 문자' 30분 후 "오전송 죄송"

[더팩트|강일홍 기자] 충주 화재는 재난 상황 전파 훈련 중 잘못 보낸 메시지 때문에 빚은 소동으로 밝혀졌다.

충주시는 5일 오전 5시33분 '충주시 문화동 2067번지 문화아파트 앞 화재 발생, 인근 주민은 안전에 주의바란다'는 내용의 긴급재난문자를 발송했다. 그러나 이는 전파 훈련 중 잘못 보낸 것으로 전해졌다.

충주시는 오전 5시33분 경 화재 발생을 알리는 긴급재난문자를 보낸뒤 약 30분이 지난 오전 6시9분 경 "재난 상황 전파 훈련 중 메시지를 실제 전파하게 됐다. 시민분들께 혼란을 드려 죄송하다"는 내용을 발신했다.

이로 인해 인근 주민과 누리꾼들은 이른 아침부터 불안과 혼란을 겪었다. 또 일부 언론이 이 내용을 보도하면서 오보 소동이 일기도 했다.

eel@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life&no=14360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