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김종인, 통합당 전격 합류...총괄선대위원장 맡는다
기사작성: 2020-03-26 12:03:27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가 미래통합당에 전격 합류했다.
김 전 대표는 통합당 총괄선대위원장을 맡는다.
사실상 선거를 진두지휘하는 ‘원톱’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전망된다.
박형준·신세동 공동선대위원장은 26일 오전 국회에서 브리핑을 열고 “김 전 대표가 선대위에 합류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박 공동선대위원장은 “이번 총선에서 김종인 대표께서 나라 걱정을 대단히 많이 하셨다”면서 “국민들이 올바른 선택을 하도록 고심을 많이 하신 것 같았다”면서 영입 배경을 설명했다.
김 전 대표의 직책은 총괄선대위원장으로 오는 29일부터 본격적으로 업무에 착수한다.
해당 직책은 당초 황교안 대표가 맡고 있던 것으로 사실상 김 전 대표에게 전권을 쥐어준 것으로 풀이된다.
김 전 대표 영입을 놓고 ‘당 최고위의 동의가 이뤄졌느냐’는 질문에 박 공동선대위원장은 “태영호 등 논란이 있었지만, 해소됐다”면서 “이번 선거가 수도권과 중도층 표심을 가져오는 것과 문 정부의 실정을 지적하는 두가지 과제가 있는데 김 전 대표가 영향력을 발휘할 것으로 판단한다”고 밝혔다.
김 전 대표는 1987년 개헌 당시 ‘경제민주화’ 조항 입안을 주도했고, 대기업의 과다한 부동산 소유를 제한한 토지공개념을 입안한 인물이다.
그간 통합당은 김 전 대표 영입을 위해 공을 들여왔지만, 직책이나 설화 등에 휩싸이면서 공전을 거듭해왔다.
이날 황 대표와 박형준·신세돈 공동선대위원장은 직접 김 전 대표의 구기동 자택을 찾아 통합당 선대위 합류를 요청했다.
이에 김 전 대표가 흔쾌히 수락한 것이다.
 

악수하는 황교안-김종인.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가 26일 오전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 자택을 방문, 인사하고 있다.
김 전 대표는 이날 미래통합당 총괄 선대위원장직을 수락했다.
[사진=미래통합당 제공]


신승훈 기자 shs@ajunews.com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pol_eco&no=65275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