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랜티넷, 상반기 매출 121억원…"하반기 신규 수익사업 확대 기대"
기사작성: 2020-08-14 16:41:55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플랜티넷은 올해 상반기 연결기준 매출 121억원, 영업이익 9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전년 동기대비 매출액은 4.7% 증가, 영업이익은 9.7% 감소했다.


회사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세계적으로 지속되는 상황에서도 전년대비 매출 증대를 이뤄냈다"며 "자회사 플랜티엠과 대만법인의 매출향상이 연결기준 매출액 증가에 크게 기여했다"고 말했다.
이어 "다만 연구·개발(R&D) 투자비 증가 및 신규서비스의 공격적인 마케팅 진행으로 영업이익은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플랜티넷은 최근 유해 콘텐츠 차단서비스에 매출이 집중되는 것을 극복하기 위해 신사업 개발 노력했다.
그 결과 올해 상반기에 통신 네트워크 장비의 효율성을 강화하는 SDN 기술을 활용한 독자적인 통신장비 응용 솔루션 ‘레인보우(LANEBOW)’를 개발했다.
실제 통신장비 회사를 통해 대형 통신사에 납품했다.


플랜티넷의 자회사 플랜티엠은 광고와 솔루션 영업에 주력한 결과 전년동기대비 매출액이 10.9% 증가했다.
하반기에는 지역의 핵심거점별 집중 타겟팅 광고와 미디어 채널 제공 서비스 집중을 통해 매출확대가 기대되고 있다.
카페와 같은 상업시설 및 쇼핑몰, 대중교통시설 등이 주요 대상이다.
플랜티넷 대만법인은 올해 악성링크 차단서비스와 번들링 요금제를 출시하면서 적극적인 영업을 통해 전년동기대비 매출액 15.1% 향상을 이뤄냈다.


김후종 플랜티넷 사장은 “어려운 시장상황임에도 불구하고 플랜티넷은 새로운 수익원 개발을 위한 R&D 강화를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것”이라며 “자회사 플랜티엠을 중심으로 한 미디어 콘텐츠 사업의 확대, 글로벌 자회사의 매출 증대를 통해 전체 사업가치를 극대화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pol_eco&no=121042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