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드컵] '체급 차이 재확인' SKT, 1세트 이어 2세트 편안한 승리
SK텔레콤T1이 27일(한국 시간) 오후 스페인 마드리드 팔라시오 비스탈레그레에서 열린 '2019 리그오브레전드 월드 챔피언십' 8강전 2세트에서 스플라이스를 상대로 1세트에 이어 무난한 승리를 챙겼다. /더팩트 DB
SK텔레콤T1이 27일(한국 시간) 오후 스페인 마드리드 팔라시오 비스탈레그레에서 열린 '2019 리그오브레전드 월드 챔피언십' 8강전 2세트에서 스플라이스를 상대로 1세트에 이어 무난한 승리를 챙겼다. /더팩트 DB

SKT, 롤드컵 8강 스플라이스전 2세트 승리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한국의 리그오브레전드(롤) 팀 SK텔레콤T1(SKT)이 체급 차이를 다시 한번 보여주며 2번째 승리를 거뒀다.

SKT는 27일(한국 시간) 오후 스페인 마드리드 팔라시오 비스탈레그레에서 열린 '2019 롤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8강(5판 3선승제) 스플라이스전에서 2번째 승리를 챙겼다.

SKT는 '피오라·엘리스·트리스타나·카이사·노틸러스' 등 2세트에서도 과감한 조합을 꺼냈다. 스플라이스는 '뽀삐·올라프·라이즈·이즈리얼·파이크'를 선택했다.

초반 경기 양상은 1세트와 유사했다. SKT는 포인트를 획득하기 위해 과감한 플레이를 펼쳤다. 스플라이스는 이를 받아치는 방식으로 변수를 노렸다.

소규모 한타에 이어 운영 단계에 돌입하면서 경기는 점점 SKT가 편한 쪽으로 흘러갔다.

SKT는 18분 카이사가 뒤를 물리는 상황에서 역공을 펼쳐 상대 3명을 잡아냈다. 20분에도 마찬가지로 카이사가 물리는 와중에 상대 2명을 잡아내는 등 기회를 허용하지 않았다.

SKT는 23분 아무런 방해를 받지 않고 바론 버프까지 챙겼다. 해설진의 입에서는 "(게임이) 터졌다"는 말이 나왔다. 25분 글로벌 골드 차이는 8000까지 벌어졌다.

SKT는 속도를 줄이지 않았다. 26분 상대 바텀 진영에서 기습적인 이니시에이팅을 걸어 에이스를 띄우고 경기를 마무리했다.

rocky@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sports&no=12695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