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야구포럼 입니다.

북마크 아이콘

야구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입니다. 제목에 경기 결과 노출은 금지합니다. [가이드라인]
"추가 제안 없다" 로하스에게 '최종제안' 건넨 KT, 플랜 B~C도 준비 2
분류: kt
이름: [* 비회원 *]


등록일: 2020-12-03 15:49
조회수: 673 / 추천수: 0





"추가 제안 없다" 로하스에게 '최종제안' 건넨 KT, 플랜 B~C도 준비[SS이슈] (naver.com)

 

 

가장 시급한 사안은 뭐니뭐니해도 KBO리그 MVP 멜 로하스 주니어와 재계약 협상이다. 2020시즌 타격 4관왕 포함 MVP까지 거머쥐며 리그 최고의 타자로 군림한 로하스는 KT의 재계약 1순위다. 하지만 메이저리그부터 일본프로야구 구단들이 로하스에게 큰 관심을 나타내면서 로하스의 잔류 여부는 미궁속에 빠졌다.

KT는 로하스를 눌러앉히기 위해 ‘속도전’을 택했다. 타 구단의 행보를 눈여겨보다가 몸값이 천정부지로 치솟아 재계약 골든타임을 놓치느니 곧바로 로하스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일찌감치 재계약 조건을 전달했다. KT가 건넬 수 있는 최고의 조건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KT 이숭용 단장은 “로하스 재계약을 위해 전략을 짰고, 조건을 제시한 상황이다. 지금은 로하스의 답변을 기다리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 단장은 “로하스 측에서 역으로 다른 제안을 한다고해도 우리가 제시한 조건이 변할 여지는 없다”고 못박았다. KT가 로하스에게 건넨 조건이 ‘최종’이라는 의미다. 그만큼 KT에서 제시할 수 있는 최대한의 성의를 담아 전달한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 이 단장은 “우리도 오래 기다리진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최종 제안을 한 만큼 빠른 답을 기다리고 있다.

로하스와 재계약이 틀어질 경우에도 대비하고 있다. 이 단장은 “리스트업을 이미 마친 상황”이라고 말했다. 3일(한국시간)부터 시작된 메이저리그 논텐더 방출 선수들도 예의주시하고 있다. 이 단장은 “재계약 협상이 잘 되지 않았을 때를 대비해야 한다. 플랜 B, C까지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돈 앞에 장사없죠 

돈 많은 일본은 이길수 없을듯 

 


 

추천 0

다른 의견 0

다른의견 0 추천 0 머큐리99
2020-12-03 *

다른의견 0 추천 0 SVcam
2020-12-04 *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