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야구포럼 입니다.

북마크 아이콘

야구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입니다. 제목에 경기 결과 노출은 금지합니다. [가이드라인]
나지완 류지혁 빠르면 22일 1군 복귀 가능
분류: 정보
이름: 홍걸동


등록일: 2021-06-19 15:53
조회수: 140 / 추천수: 0





맷 윌리엄스 KIA 타이거즈 감독이 부상 선수들의 재활 상황을 전했다.


윌리엄스 감독은 19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 경기를 앞두고 희소식을 전했다. 바로 나지완과 류지혁이 퓨처스 경기에 출장하며 복귀 단계를 밟고 있다는 것.


지난 4월 28일 내복사근 통증으로 부상자 명단에 오른 나지완은 지난 16일 NC와 퓨처스 경기부터 출장 중이다. 4월 29일 햄스트링 통증으로 빠진 류지혁은 하루 먼저인 16일 NC전부터 퓨처스 출장하고 있다.


윌리엄스 감독은 "내일 퓨처스 경기가 없어서 오늘과 내일 사이에 두 선수의 콜업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두 선수 다 각자 이야기를 나눠보고 스윙, 몸상태에 문제 없고 컨디션이 좋다고 한다면 화요일(22일 kt전)에 두 선수를 볼 수도 있다. 우리에게 중요한 건 두 선수가 경기를 하면서 통증이 없었다는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팔꿈치 우측 굴곡근 염증으로 빠진 다니엘 멩덴은 19일 경기 전 캐치볼을 실시했다. 윌리엄스 감독은 "몸상태에 문제가 없었다"며 긍정적인 평가를 내렸다. 다만 이날 불펜 피칭이 예정돼 있던 애런 브룩스는 몸이 좋지 않아 하루 뒤로 계획을 미뤘다.


햄스트링 통증으로 다시 재활조에 들어간 최형우에 대해서는 "오늘은 통증이 조금 남아 있어 치료를 했다. 통증이 완전히 사라질 때까지 치료를 할 예정이고 기술 훈련은 하고 있지 않다"고 아쉬운 소식을 전달했다.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