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참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북마크 아이콘

뉴스를 바탕으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뉴데일리는 금지합니다.)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하며, 출처기사 URL은 필수입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캐나다서 원숭이두창 확진 증가…加 공중보건국 "감염 확산 정도 파악 안 돼"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2-05-21 14:25
조회수: 64 / 추천수: 0


newhub_2022052113204275156_1653106843.png (267.4 KB)



newhub_2022052113204275156_1653106843.png

[아시아경제 김나연 인턴기자] 캐나다 공중보건국이 20일(현지시간) 캐나다에서 원숭이두창(monkeypox) 확진 사례가 5건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CBC 방송은 공중보건국의 테레사 탬 최고보건관이 이날 기자회견에서 캐나다 내 원숭이두창 감염 의심 사례 24건을 조사 중이라며 이같이 밝혔다고 보도했다.


이번에 확인된 5건은 모두 퀘벡주에서 발생했다고 주 당국이 밝혔으며 퀘벡주는 전날 캐나다에서 처음으로 원숭이두창 감염 사례 2건을 확인했다.


탬 보건관은 현재 위니펙의 국립미생물연구소가 퀘벡주와 브리티시 컬럼비아(BC)주에서 수집된 표본을 조사하고 있다며 곧 원숭이두창 확진 사례 여러 건이 추가로 확인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그는 "캐나다에서 어느 정도로 감염이 확산했는지 우리는 전혀 알지 못한다"며 "조사가 철저하게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조사 대상 가운데 발병 사례가 많은 아프리카 지역을 여행한 사람들이 많지 않은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현시점에서 전체 국민에 대한 전반적인 위험도는 '낮은 단계'라며 원숭이두창이 캐나다를 포함해 서방 세계로 번지고 있는 이유를 규명하기 위해 연구를 집중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원숭이두창은 주로 중앙·서아프리카 지역에서 발병하는 풍토병으로 이달부터 유럽과 미국에 이어 호주에도 확산하고 있으며 설치류와 영장류 등 동물이나 병원체에 오염된 물건 등에 접촉해 감염되지만, 사람 간 감염을 일으키는 경우는 드물다.
그렇기에 이번처럼 빠른 확산세는 이례적이다.


김나연 인턴기자 letter99@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신고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