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참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북마크 아이콘

뉴스를 바탕으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뉴데일리는 금지합니다.)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하며, 출처기사 URL은 필수입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대혼전 경기지사 선거 '무소속 돌풍'… 강용석 '먹히는 공약' 효과?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2-05-21 18:30
조회수: 20 / 추천수: 0


newhub_2022052118082675311_1653124107.jpg (42.1 KB)
newhub_2022052118103375312_1653124234.jpg (38 KB)

More files(1)...


newhub_2022052118082675311_1653124107.jpg

[아시아경제 라영철 기자] 6.1 지방선거가 시작된 이후 첫 주말을 맞아 출마 후보들이 유세전을 펼치는 가운데 여야가 이구동성으로 최대접전지로 꼽은 경기도지사 선거전은 현재 대혼전이다.


특히 10%대 지지율을 보이는 무소속 강용석 후보는 지난 19일 수원을 시작으로 경기 남부와 북부에서 무소속 돌풍으로 여야 후보들에 위협적인 모습을 보이며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전국의 무소속 후보들 가운데 가장 이목을 끄는 강용석 후보는 대체로 TV 토론에서 안정적으로 자신의 강점을 잘 살리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강 후보는 21일 의정부와 고양 지역 유세전에서 "서울과 가까운 경기 북부에 대한 규제를 완화하면 입지적으로 충분히 발전할 수 있다"면서 "지난 70년간 남북 냉전으로 인해 큰 희생을 감수해 온 경기 북부 주민들을 위해 중첩된 규제를 찾아내 풀어 기업들이 들어올 수 있는 경기 북부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강 후보는 "의정부의 반환 미군기지 캠프 레드클라우드에 규제 프리존을 적용하면 저항감도 덜하고 실제로 발전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


강 후보는 "25만 평에 대해 용적률 총량제 시행과 함께 규제를 풀면 의정부 입지상 대기업들도 탐낼 만한 곳"이라며 "대기업 유치에 자신감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대기업과 함께 주변에 협력 업체들이 들어오면 자연스럽게 경제 단지가 형성돼 규제 완화와 세제 지원까지 더하면 충분히 발전할 수 있다"고 비전을 제시했다.


newhub_2022052118103375312_1653124234.jpg

이어 고양 지역 유세에서는 식사 지구에 대한 지선 설치를 공약했다.


강 후보는 "경기도민의 가장 큰 문제는 교통이며, 서울로의 출퇴근 시간을 줄이기 위해선 지선 설치가 중요한데 경기 북부에선 일산 식사 지구가 대표적인 곳"이라고 했다.


강 후보의 식사 지구 지선 설치에 대한 최근 여론조사에서 고양 지역 전체 6.7%보다 높은 8.8%의 지지율을 보이기도 했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풍산역에 지선을 연결해 일산 동국대병원과 고양 국제고에 각각 역을 설치하겠다는 게 강 후보의 구상이다.


강 후보는 특히, "지난 10년 동안 식사 지구 주민들이 교통 때문에 많이 고통 받아왔다"면서 "지선은 큰 예산 들이지 않고 설치할 수 있는 현실적인데다 주민들에게 역세권까지 안겨 주는 공약"이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강 후보는 이날 유세 현장에서 지지자들과 기념 촬영하고 직접 사인을 해주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newhub_2022052118134975314_1653124429.jpg
라영철 기자 ktvko2580@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신고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