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참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북마크 아이콘

뉴스를 바탕으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뉴데일리는 금지합니다.)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하며, 출처기사 URL은 필수입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우크라 침공 항의…미국 등 5개국 대표, APEC 통상회의서 러시아 발언하자 퇴장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2-05-21 18:45
조회수: 16 / 추천수: 0


newhub_2022052118445075323_1653126290.jpg (26.3 KB)



newhub_2022052118445075323_1653126290.jpg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21일(현지시간) 태국 방콕에서 열린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통상장관 회의에서 러시아의 발언 순서가 되자 미국 등 서방 5개국 대표가 퇴장하며 우크라이나 침공에 항의했다.


이날 외신에 따르면 막심 레세트니코프 러시아 경제장관이 발언할 순서가 되자 캐서린 타이 미국 무역대표부(USTR) 대표를 비롯해 캐나다, 뉴질랜드, 일본, 호주 대표들이 함께 회의장 밖으로 나갔다.


5개국 대표들은 22일 채택할 최종 성명에 러시아의 침공을 비난하는 문구가 포함돼야 한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레세트니코프 장관의 발언이 끝나자 곧바로 회의장에 다시 들어왔다고 태국 측 참가자는 덧붙였다.


이날 회의를 주재한 쭈린 락사나위싯 태국 부총리 겸 상무장관은 "일부 참가국 대표들이 퇴장했지만 회의는 제대로 진행됐다"고 말했다.


이틀간 진행되는 이번 회의에서 참가국 대표들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역내 통상·투자 확대 방안을 논의한다.


특히 미국 주도의 '인도·태평양 경제프레임워크'(IPEF)를 비롯해 식량 위기, 에너지 가격 급등, 여행 재개 등에 관해서도 폭넓은 대화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APEC은 한국을 비롯해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 등 21개국이 참여하는 아태지역 최대 경제협력체로 올해는 태국이 의장국이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신고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