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참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북마크 아이콘

뉴스를 바탕으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뉴데일리는 금지합니다.)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하며, 출처기사 URL은 필수입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美유권자 다수 “바이든·트럼프, 누가 이기든 화날 것”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3-02-06 05:17
조회수: 16


newhub_2023020605121713959_1675627938.jpg (12.3 KB)
newhub_2023020605163813960_1675628198.jpg (11.5 KB)



[아시아경제 뉴욕=조슬기나 특파원] 2024년 미국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유권자 다수가 조 바이든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재대결을 원하지 않는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만약 리턴 매치가 성사될 경우 누가 승리하든 대다수 유권자는 불만족하거나 분노할 것이라고 응답했다.
이들은 다른 후보의 대선 출마를 선호했다.


newhub_2023020605121713959_1675627938.jpg

5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WP)와 ABC방송이 공개한 여론조사 결과, 민주당 지지층과 민주당 성향 무당층의 58%는 바이든 대통령이 아닌 다른 사람을 민주당 차기 대선 후보로 선호한다고 밝혔다.
이는 바이든 대통령을 선호한다는 응답(31%)을 훨씬 웃도는 수치다.


또한 공화당 지지층과 공화당 성향 무당층의 49%는 트럼프 전 대통령이 아닌 다른 후보를 원한다고 답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을 선호한다는 답변은 44%였다.


이번 조사에서 응답자 10명 중 6명 이상은 바이든 대통령이 재선에 성공할 경우 분노(30%)하거나, 불만족(32%)할 것이라고 답변했다.
바이든 대통령의 승리에 열광할 것이라는 답변은 7%에 그쳤다.
트럼프 전 대통령의 재선 성공을 두고도 비슷한 답변이 나왔다.
응답자의 36%는 분노할 것, 20%는 불만족스러울 것이라고 답했다.
열광할 것이라는 답변은 17%였다.


WP는 "바이든과 트럼프가 지난 대선에서 기록적인 득표를 했을지 모르지만, 차기 대선을 앞둔 초기 시점에서 미국인은 이들의 재대결에 열의가 거의 없다"며 "두사람 중 누가 이겨도 대부분의 미국인은 불만족하거나 화가 날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일까지 미 등록유권자 1003명을 상대로 이뤄졌다.


newhub_2023020605163813960_1675628198.jpg

바이든 대통령과 트럼프 전 대통령의 가상 대결에서 응답자의 48%는 트럼프 전 대통령을 지지했다.
이는 바이든 대통령 지지율(45%)보다 높지만, 여전히 오차범위(±3.5%포인트) 내에 있다.


앞서 트럼프 전 대통령은 2024년 대선 출마를 공식 선언한 상태다.
바이든 대통령은 아직 공식선언은 하지 않았다.
민주당 내에서 바이든 대통령의 재선 출마에 대한 반대 여론도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반면 트럼프 전 대통령은 론 디샌티스 플로리다주지사 등 상당수의 경쟁자와 대결을 펼쳐야만 한다.


이번 조사에서 바이든 대통령의 직무수행 지지율은 42%로 여전히 지지부진한 수준을 나타냈다.
경제 문제에 대한 평가는 작년 11월 초와 비슷하게 지지 37%, 반대 58%로 집계됐다.


WP는 최근 확산한 기밀문서 유출 사건과 관련해 미국인들이 바이든 대통령과 트럼프 전 대통령의 사례를 다르게 보고 있다고 분석했다.
바이든 대통령의 경우 약 절반에 가까운 유권자(48%)들이 '잘못했지만 고의성은 없다'고 바라봤다.
'고의성이 있고 불법'이라는 응답자는 27%에 그쳤다.
반면 트럼프 전 대통령의 경우 '고의성이 있고 불법'이라는 응답이 45%, '잘못했지만 고의성은 없다'는 응답이 29%였다.


뉴욕=조슬기나 특파원 seul@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