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뉴스참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북마크 아이콘

뉴스를 바탕으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뉴데일리는 금지합니다.)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하며, 출처기사 URL은 필수입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경주시 등 원전소재 5개 시·군의회協, '주민 동의 없는 맥스터 건설 반대' 1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3-06-01 20:29
조회수: 28


newhub_20230601519693.jpg (57.1 KB)



  • 3단 메뉴 아이콘
  • 링크 주소복사 아이콘
  • 추천1
경북 경주시 등 원전소재 5개 시·군의회가 주민 동의 없는 사용후핵연료 건식저장시설(맥스터) 건설을 반대하고 나섰다.

1일 경주시의회에 따르면 원전소재 시·군의회 공동발전협의회(회장 이철우)는 지난달 25일 부산 기장군 수산자원연구센터에서 '2023년도 제1차 정기회의'를 열고 '주민동의 없는 사용후핵연료 건식저장시설 건설반대 및 영구 저장 시설화 금지 촉구 결의안'을 채택했다.

newhub_20230601519693.jpg
경북 경주시 등 원전소재 5개 시·군의회공동발전협의회가 주민 동의 없는 사용후핵연료 건식저장시설(맥스터) 건설을 반대하고 있다.
경주시의회 제공
이 협의회는 원전이 있는 경주시, 기장군, 영광군, 울주군, 울진군 5개 시·군의회가 원전관련 현안사항을 논의하고 원활한 업무협의를 도모하기 위해 2012년에 결성했다.


매년 2차례의 정기회의를 열고 있다.


협의회는 이날 회의에서 충분한 사전 주민동의를 구하지 않은 일방적 원전부지 내 사용후핵연료 건식저장시설 건설을 반대하는데 한목소리를 냈다.

또 국회가 제정을 추진하고 있는 '고준위 방사성 폐기물 관리 특별법'에 원전 부지 내 사용후핵연료 건식저장시설 운영기한과 반출 시점 및 절차 등을 구체적으로 규정하도록 촉구했다.

이와 함께 건식저장시설 건설 시 사용후핵연료 보관에 대한 원전소재 시·군민의 안전대책 수립 및 지속적이고 구체적인 보상책 제시, 원전소재 시·군의 입장을 반영한 고준위 특별법의 조속한 제정 등도 강조했다.

이번 정기회에는 이철우 경주시의회 의장과 박우식 기장군의회 의장, 강필구 영광군의회 의장, 김영철 울주군의회 의장, 임필승 울진군의회 의장을 비롯 각 의회 원전특위 위원장들이 참석했다.

이철우 경주시의회 의장은 "원전소재 주민들의 대변자로서 5개 시·군의회가 주요 현안을 논의하는 한편 앞으로도 긴밀한 협조체제를 유지하며 적극 공동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경주=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1 다른의견0

다른의견 0 추천 0 바꾸까마까
2023-06-01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