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뉴스참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북마크 아이콘

뉴스를 바탕으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뉴데일리는 금지합니다.)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하며, 출처기사 URL은 필수입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강북구 여름철 재난대책본부 폭염·수해 대응 총력 1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3-06-10 20:35
조회수: 24


newhub_2023061020310459120_1686396665.jpg (32.8 KB)



이순희 구청장, ‘재난 예방에 역량 총 집중"……무더위 취약층 보호대책 강화

폭염대책본부 및 재난안전상황실 운영, ‘재난도우미’ 775명 24시간 가동


newhub_2023061020310459120_1686396665.jpg

강북구(구청장 이순희)는 올여름 폭염과 수해로부터 주민 삶을 지키기 위해 ‘2023 여름철 재난대책본부’를 구성, 선제 대응에 나섰다.


기상청에 따르면 올 여름은 6월 고온현상이 나타나고, 7~8월 무더운 날씨가 많을 것으로 관측된다.
심화된 이상기온과 늘어난 열대야를 대비해야 하는 상황이다.


이에 구는 지난달 15일부터 6개월 동안 여름철 재난 종합대책기간으로 정하고 ▲폭염 ▲수방 ▲안전 ▲보건 분야에 총 18개 세부대책을 수립했다.


이순희 구청장은 먼저 폭염대책본부와 재난안전상황실을 구성하고 직원 50명 외에 재난도우미 775명을 24시간 가동하고 있다.


특히 무더위 취약층 보호대책을 강화했다.
홀몸어르신 2174명을 위해 재난도우미 154명을 배치, 폭염특보시 격일로 안부를 확인한다.


또 방문의료 담당 53명이 거동불편자나 만성질환자 3890명에게 간호를 실시한다.
폭염 시엔 쉼터를 안내하고 응급상황이 발생하면 119구급대와 연계해 의료서비스도 지원한다.


무더위쉼터는 동주민센터, 경로당, 야외쉼터 등 131곳을 마련했다.
구는 올해 유동인구가 많은 수유역 6번, 미아사거리역 1번 출구 앞 2곳에 스마트쉼터를 신규 설치했다.
냉난방시설과 와이파이, 휴대폰 충전기 등이 구비돼 더욱 시원하고 편리하다.
쉼터는 폭염특보시 밤 9시까지 연장되며 9월 30일까지 운영한다.


시원한 생수(500ml)를 무상 제공하는 ‘강북 오아시스 냉장고’도 지난해 4개에서 올해 5개로 하천변에 확대 설치한다.


구는 공사장 등에서 일하는 야외근로자를 위해서 위험시설물 등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또 업체에 휴식시간제 가이드라인을 안내하고 노동자에게 음료 등을 제공한다.


여름방학 중에는 결식아동을 위해 조·중·석식을 1식당 8000원씩 급식 또는 전자카드를 지원한다.
노숙인 순찰도 강화해 발견시 생수 등 구호물품을 지급하고 보호시설 입소를 권유하는 등 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


구는 도시에 열이 모이는 열섬화 현상을 방지하기 위해 물 청소차량 4대를 운행해 도봉로, 삼양로, 한천로, 4.19로 등 간선도로에 물청소를 실시할 계획이다.


또 구는 침수 피해를 원천 차단하기 위해 매년 5월을 ‘풍수해 예방의 달’로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


침수가 예상되는 지역에 모래주머니를 다량 비치하고 재해취약 86가구를 선정, 돌봄공무원 75명과 동행파트너 113명이 피해발생시 복구를 지원토록 했다.


올해는 침수 재해약자들을 위한 지원인력 ‘동행 파트너’를 신규 운영한다.
지난해 재해취약가구를 50개에서 86개로 확대 선정하고 동행 파트너 등은 85명에서 188명으로 늘렸다.


군부대 56사단 220연대와 복구인력 지원협약을 체결, 이재민 발생시 2만 7271명을 수용할 수 있는 대피소 32곳과 구호세트 142개를 상비해놨다.


강북구는 지난해 촘촘한 여름철 대책을 추진한 결과 침수와 폭염 피해가 단 1건도 없었다.
폭염취약층인 홀몸어르신 3101명을 방문, 2만2097명에게 안부전화를 실시했다.
이 중 어르신 49명에겐 진료도 병행했다.


이순희 구청장은 “올 여름은 잦은 불볕 더위가 예상된다.
구민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재난 예방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폭염과 수해 취약층이 피해를 겪지 않도록 세심히 살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BYLINE_DATA:dream|박종일|dream@asiae.co.kr|기자 -->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 무단전재 배포금지>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다른의견 0 추천 0 정속운전
2023-06-11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