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를 바탕으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뉴데일리는 금지합니다.)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하며, 출처기사 URL은 필수입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아시아증시 마감] 중국發 규제 강화 공포에 휩싸여...일제히 약세
분류: SOSO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1-07-30 16:36
조회수: 52 / 추천수: 0





아시아증시 마감 [사진=로이터]


 
30일 아시아 증시 주요 지수는 일제히 약세를 보였다.
이날 일본 닛케이225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498.83포인트(1.80%) 내린 2만7283.59로 거래를 마쳤다.
토픽스 지수도 26.35포인트(1.37%) 하락한 1901.08로 장을 닫았다.
일본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악재로 작용했다.
일본 NHK방송 등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이날 긴급사태 선언 지역에 사이타마(埼玉)현·지바(千葉)현·가나가와(神奈川)현 등 3개 지역과 오사카(大阪)부 등 총 4개 지역을 추가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사이타마·지바·가나가와 등 수도권 3개 현과 오사카부에 내달 2일부터 31일까지, 내달 22일에 종료될 예정이었던 도쿄도와 오키나와현에 내려진 긴급사태도 이에 맞춰 8월 31일까지 연장된다.
중국 증시도 하루 만에 다시 약세로 돌아섰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4.36포인트(0.42%) 하락한 3397.36으로 장을 마쳤다.
선전성분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42.11포인트(0.29%) 내린 1만4473.21로 장을 마감했다.
기술주 중심의 창업판지수도 전 거래일 대비 19.54포인트(0.56%) 떨어진 3440.18로 장을 닫았다.
이날 중국 증시는 최근 중국 규제 강화로 리스크 회피를 겨냥한 매도세가 기술주를 중심으로 유입하면서 일제히 하락 마감했다.
중국 당국의 규제 리스크가 중화권 주식시장으로까지 번졌다.
대만 가권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55.40포인트(0.89%) 내린 1만7247.41로 장을 마쳤다.
홍콩 항셍지수는 현지시각 오후 3시 31분 기준 전 거래일보다 1.56% 하락한 2만5905선에서 움직이고 있다.

최예지 기자 ruizhi@ajunews.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주경제(www.ajunews.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