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영상

뉴스참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북마크 아이콘

뉴스를 바탕으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뉴데일리는 금지합니다.)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하며, 출처기사 URL은 필수입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대만 국방장관 "中 드론, 영공 침입하면 선제공격 간주"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2-10-05 20:45
조회수: 32


newhub_2022080415185675498_1659593936.jpg (16.5 KB)



newhub_2022080415185675498_1659593936.jpg

[아시아경제 송승섭 기자] 대만 국방부장(장관)이 중국 군용기나 드론이 대만 영공에 진입하면 선제공격으로 간주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5일 주요외신에 따르면 추궈정 대만 국방부장은 이날 대만 국회에 해당하는 입법원에서 ‘군용기가 대만 영공에 진입할 경우 선제공격으로 간주하느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대답했다.
추 부장은 “과거에는 (대만이) 선제공격을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면서도 “그들(중국)이 먼저 포나 미사일을 쏘지 않는 한 공격을 하지 않는다는 뜻”이라고 말했다


이어 추 부장은 “하지만 지금 중국이 드론과 같은 수단을 써 양상이 분명하게 변했다”며 “그에 따라 우리는 대응 방침을 꾸렸고 어떤 항공기나 선박이건 간에 넘어오면 선제공격으로 간주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중국은 ‘하나의 중국’ 원칙에 따라 대만을 영토의 일부로 간주하고 있다.
다만 아직 대만이 주장하는 영해·영공선(12해리) 이내로 군함과 군용기를 파견한 적은 없다.
지난 8월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의 대만방문 이후 중국 측은 군용기와 군함을 대만해협 중간선 너머로 상시 파견하는 무력 시위를 벌이기도 했다.
이때도 대만 측은 “영해 안으로 중국 군함이 접근한 적은 없었다”고 밝힌 바 있다.


송승섭 기자 tmdtjq8506@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