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참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북마크 아이콘

뉴스를 바탕으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뉴데일리는 금지합니다.)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하며, 출처기사 URL은 필수입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검찰 '붕괴 참사' HDC 권순호·하원기 등 7명 추가 기소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2-07-01 16:17
조회수: 4 / 추천수: 0


newhub_2022011917411915740_1642581679.jpg (14.1 KB)



newhub_2022011917411915740_1642581679.jpg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진형 기자] 광주 화정아이파크 붕괴 사고를 유발한 혐의를 받는 권순호 현대산업개발 전 사장 등 6명과 법인 1곳이 재판에 넘겨졌다.


광주지검 형사3부(장윤영 부장검사)는 1일 업무상 과실치사상 등 혐의로 권순호 전 사장(현 상임고문), 하 전 대표이사 겸 건설본부장(현 상임자문), 현장 관계자 3명, 하청업체 관계자 1명, 법인 1곳을 불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전임 대표이사들은 현장에 법정 인원보다 품질관리자를 적게 배치하거나, 안전관리계획 이행을 제대로 관리 감독하지 않아 6명이 사망하는 사고를 유발한 혐의를 받는다.


화정아이파크 1·2단지(8개 동)에는 총 6명의 품질 관리자가 선임됐으나 실제로는 1명이 도맡았고 나머지 5명은 공정 관리 등 다른 업무를 겸한 것으로 조사됐다.


안전점검 미흡까지 더해져 무단 구조 변경, 동바리 철거, 콘크리트 품질 및 양생 부실 등으로 인해 중대한 결과를 가져오게 했다.


검찰의 이번 추가 기소로 시공사 관계자 등 총 17명, 법인 4곳(현산·가현·건축사무소 광장 등)이 재판을 받게 됐다.


광주지검 관계자는 "이번 사건으로 건설업게의 잘못된 관행에 경종을 울려 건설 공사이 품질을 높이고 안전을 확보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미 기소돼 재판 중인 현장 관련자의 책임뿐만 아니라 시공사 본사 책임에 대해서도 상응하는 엄중한 형이 선고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호남취재본부 박진형 기자 bless4ya@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