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테크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콕!건강]급격히 늘어난 자궁내막암 발병률…"초기 발견이 중요"
분류: 뽐뿌뉴스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3-02-04 08:00
조회수: 202


newhub_2023020315133913114_1675404818.jpg (20.8 KB)
newhub_2023020315145913116_1675404899.jpg (17 KB)



newhub_2023020315133913114_1675404818.jpg

[아시아경제 이명환 기자] 최근 자궁내막암의 발병률이 늘어나는 가운데, 초기 진단이 중요하다는 조언이 나왔다.


김미경 이대여성암병원 산부인과 교수는 4일 '세계 암의 날'을 맞아 "여성암 중 가장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는 여성암이 바로 자궁내막암"이라며 "다른 암도 마찬가지지만 자궁내막암 또한 초기에 발견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자궁내막암은 자궁내막에 발생하는 암으로 서구화된 식습관, 비만, 고령화 사회가 되면서 유병률이 점차 늘고 있다.
중앙암등록본부 암 등록통계에 따르면 자궁내막암 조발생률은 1999년 여성 10만명당 3.1명에서 2019년에는 12.8명으로 늘었다.
20년 사이 4배 가까이 늘어난 셈이다.
아울러 여성에게 가장 많이 발생하는 10대 암 중 7위로 올랐다.


자궁내막암은 초기 발견이 중요하다는 게 김 교수의 조언이다.
자궁내막암의 약 80% 이상은 초기에 진단되는데, 초기 자궁내막암은 5년 생존율이 90% 이상으로 예후가 좋은 암종이다.
하지만 15~20%를 차지하는 진행성 암은 항암치료 반응이 다른 암종에 비해 떨어져 5년 생존율이 30% 미만으로 저조한 편이다.
재발 위험 역시 초기 자궁내막암은 10% 미만이지만, 진행성 자궁내막암의 경우 병기에 따라 재발률이 20~50% 이상으로 높게 보고되고 있다.


김 교수는 "대부분 초기 자궁내막암은 다수가 완치되는 매우 예후가 좋은 암으로, 재발에 대해 두려움을 필요 이상으로 가질 필요는 없고 검진을 정기적으로 잘 받으면 된다"며 "수술로 완치될 수 있는 조기에 진단이 되는 것이 가장 중요하므로, 생리 과다, 부정출혈, 폐경 후 출혈 등 이상 질 출혈이 있을 때 진단 검사가 적절한 시기에 이뤄질 수 있도록 증상을 그냥 넘기지 말고 산부인과 진료를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자궁내막암의 병기는 1~4기로 나뉘는데 자궁체부에 국한된 경우 1기, 자궁경부를 침범한 경우 2기, 림프절이나 자궁 주위 조직으로 침범한 경우 3기, 타 장기로 전이가 있는 경우 4기로 진단한다.


자궁내막암 1~2기에는 병기설정수술 이후 복강경 또는 로봇수술을 시행한다.
자궁이 큰 경우는 적출한 조직을 꺼낼 때 암 조직이 흘러나올 위험성이 있어 개복수술로 진행한다.
자궁내막암 3기에서도 대부분 병기설정수술을 우선 시행하고, 이후 재발률을 낮추기 위해 방사선치료와 항암치료, 또는 방사선치료와 항암치료를 병행하는 치료를 시행한다.
4기는 증상 완화를 위한 항암치료와 출혈이 심한 경우, 방사선치료 또는 자궁 절제술을 시행한다.


자궁내막암 수술 이후에도 관리가 중요하다.
규칙적 운동과 적정한 체중 유지가 생존율에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다.
김 교수는 "자궁내막암을 앓고 난 후 몸에 좋다고 알려졌지만 검증되지 않은 식품을 많이 섭취하는 것보다 일주일에 세 번 이상 땀이 날 정도의 중강도 운동을 30분 이상 규칙적으로 하며 살이 과도하게 찌지 않도록 관리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newhub_2023020315145913116_1675404899.jpg
이명환 기자 lifehwan@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