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강진·해남 등 호우 특별재난지역에 전파사용료·통신비 감면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1-07-30 14:24:07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달 초 발생한 호우로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전남 장흥군·강진군·해남군(3개 군) 및 전남 진도군의 진도읍·군내면· 고군면·지산면(4개 읍·면)에 대해 관련 법령에 따라 정보통신분야 지원 대책을 시행한다고 30일 밝혔다.


먼저 전파분야에서는 특별재난지역에 개설돼 있는 무선국의 전파사용료를 피해복구 지원의 일환으로 오는 12월까지 6개월간 전액 감면한다.
이번 조치로 전파사용료 감면혜택을 받게 되는 무선국의 시설자는 총 626명(1270개 무선국)이며 감면 예상금액은 1251만780원이다.
주요 대상은 간단한 업무연락으로 사용하기 위한 무전기 등 간이무선국과 선박국(선박에 개설해 해상이동업무를 하는 무선국) 등이다.


과기정통부는 2021년도 3분기부터 4분기 고지분에 감면액이 반영된다는 안내문을 8월중에 발송할 예정이다.
감면대상자는 별도의 신청 없이 감면혜택을 받을 수 있다.
전파사용료 감면에 대한 문의는 ‘전파이용고객만족센터’와 전국 10개 지역 관할 전파관리소에 하면 된다.


이와 함께 유선전화, 이동전화, 초고속인터넷 등의 통신서비스 요금 감면도 추진된다.
통신서비스 요금은 1~90등급인 특별재난지역 피해 가구를 대상으로 이동전화 세대당 1회선에 1만2500원을 감면한다.
시내전화·인터넷전화요금 월정액 100%, 초고속인터넷 요금 월정액의 50%를 감면할 예정이다.
피해 주민이 해당 지자체(시군구)에 신고를 하면 피해 정도에 따라 통신사업자가 일괄 감면하는 방식이다.


조경식 과기정통부 제2차관은 “특별재난지역에 대한 전파사용료, 통신서비스 요금 감면 지원을 적극적으로 시행하여, 이번 호우로 피해를 입은 국민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