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이민영, 난임 여성 울렸다! 김영재 정관 수술 고백에 따귀 철썩!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2-07-04 17:43:01


[스포츠서울|조은별기자]TV조선 드라마 ‘마녀는 살아있다’(극본 박파란, 연출 김윤철)에 출연 중인 배우 이민영이 롤러코스터 감정 연기로 난임 여성의 심금을 울렸다.
이민영이 연기하는 채희수는 부잣집 막내아들과 결혼해 현모양처라 꿈인 인물이다.
아이를 갖지 못해 몇 년째 난임 클리닉을 다니지만 번번이 임신에 실패하고 병든 시어머니를 홀로 간병한다.

2일 방송된 드라마 2회에서 이민영은 발작이 난 시어머니의 병수발을 하는 효부 연기를 펼쳤다.
하지만 남편인 남무영(김영재)이 난임시술을 포기하자며 정관수술을 했다고 고백하자 분노를 쏟아내며 남편의 따귀를 갈긴다.

방송 내내 시어머니와 끈끈한 관계를 자랑했던 채희수는 남편의 정관수술 고백 뒤 모두 잠든 밤 시어머니의 귀에 “어머니... 어떻게 죽여 드려요?”라며 서늘하게 속삭이며 서슬 퍼런 모습으로 변신해 향후 전개를 기대하게 만들었다.
방송은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10분.
mulgae@sportsseoul.com
사진|방송화면캡처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