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아이유·신세경 소속사 "악플러 선처 없다" 법적 대응
더팩트 기사제공: 2022-01-21 20:12:02

소속사 측 "익명·비공개 악플도 고소, 끝까지 추적할 것"

가수 아이유 배우 신세경의 소속사가 악플러들에 대한 법적 대응에 나섰다. /남용희 기자
가수 아이유 배우 신세경의 소속사가 악플러들에 대한 법적 대응에 나섰다. /남용희 기자

[더팩트ㅣ이선영 인턴기자] 가수 아이유 배우 신세경의 소속사가 악플러들에 대한 법적 대응에 나섰다.

21일 소속사 EDAM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를 통해 "그동안 회사 내 자체 모니터링과 팬 여러분께서 보내주시는 제보를 검토하며 악성 게시물의 심각성을 인지했다. 이에 수집된 새로운 증거 자료를 토대로 법무법인 신원을 통해 수사기관에 수차례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 비로그인 형태의 아이피로 근거 없는 루머 유포 및 악성 게시글을 반복적으로 게시한 일부 가해자에 대해서는 장기간 증거 자료를 수집해왔다"며 "당사는 비로그인 계정과 통신사 아이피로 작성한 게시글을 확보해 수사기관에 전달했다"고 설명했다.

소속사는 "가해자들이 증거를 남기지 않기 위해 익명으로 작성한 게시글이나 기록을 삭제한 경우도 있으나 이를 실시간 모니터하며 이들이 삭제한 게시물과 기록들을 수집해 이에 대한 고소를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다수의 가해자가 합의를 요구했으나 일절 합의나 선처 없이 엄중한 법적 대응을 할 예정"이라며 "당사는 악성 글 게시자를 끝까지 추적해 악의적 행위가 자행될 수 없도록 엄중한 조치를 취할 것이며 이 과정에서 그 어떠한 선처나 합의는 없을 것임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강조했다.

<다음은 EDAM엔터테인먼트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EDAM엔터테인먼트입니다.

언제나 EDAM엔터테인먼트 아이유, 신세경을 아낌없이 사랑해 주시는 팬 여러분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당사는 앞서 공지드린 바와 같이 명예훼손 및 인신공격, 모욕, 허위사실 유포, 악의적 비방, 사생활 침해 등 악성 게시물을 대상으로 정기적인 법적 대응에 나서며 권익 보호에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회사 내 자체 모니터링과 팬 여러분께서 보내주시는 제보를 꼼꼼히 검토하며 악성 게시물의 심각성을 충분히 인지하였고, 이에 수집된 새로운 증거 자료를 토대로 법무법인 신원을 통해 수사기관에 수차례 고소장을 제출했습니다.

최근 비로그인 형태의 아이피로 근거 없는 루머 유포 및 악성 게시글을 반복적으로 게시한 일부 가해자에 대해서는 시일이 지날수록 악의적 행위가 점차 심해지고 있음을 인지하여, 이에 대해 예의주시하며 장기간 증거 자료를 수집해왔습니다. 당사는 이러한 자료를 통해 그동안 사용한 닉네임을 비롯해 비로그인 계정과 통신사 아이피로 작성한 게시글을 확보하여 수사기관에 전달했습니다.

또한, 악성 게시글은 물론, 이미지를 저해하는 모욕적인 댓글 및 비방글을 작성한 가해자들이 증거를 남기지 않기 위해 익명으로 작성한 게시글이나 기록을 삭제한 경우도 있으나, 디시인사이드를 포함해 비공개 카페, 커뮤니티, SNS 등을 실시간 모니터 하며 이들이 삭제한 게시물과 기록들을 수집해 이에 대한 고소를 진행 중에 있습니다.

더불어 비공개 카페에서 과도한 비방과 무분별한 악플로 인해 소환 조사를 받은 다수의 가해자가 합의를 요구한 부분이 있었으나, 일절 합의나 선처 없이 엄중한 법적 대응을 할 예정입니다. 그 밖에 악의적 행위를 지속적으로 일삼아 모욕죄 및 명예훼손 등의 혐의를 받은 또 다른 가해자는 그 죄질이 상당히 무겁다는 검찰의 판단 하에 재판에 넘겨졌으며, 곧 공판 후 선고가 이루어질 예정입니다.

당사는 악성글 게시자를 끝까지 추적하여 악의적 행위가 자행될 수 없도록 엄중한 조치를 취할 것이며, 이 과정에서 그 어떠한 선처나 합의는 없을 것임을 분명히 말씀드립니다. 또한, 고소 진행 과정에서 다소 긴 시간이 소요되기에 결과가 나오는 대로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알려드리겠습니다.

아울러 앞으로도 악성 게시물에 대한 증거 자료 수집 및 보완, 자체 모니터링을 적극적으로 하여 강력한 법적 대응을 이어나갈 예정입니다. 따라서 팬 여러분께서도 비방 게시물과 악의적 행위 등을 발견하실 경우 공식 이메일 계정으로 제보해 주시기 바랍니다.

마지막으로 저희 EDAM엔터테인먼트는 당사의 아티스트들과 팬 여러분의 마음에 그늘 한 점 없이 따스한 햇살만이 깃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seonyeong@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