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강철부대2' UDT VS 특전사, 극난이도 결승전 예고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2-05-21 15:46:01


[스포츠서울 | 정하은기자]UDT(해군특수전전단)와 특전사(육군 특수전사령부)가 극강의 난이도를 자랑하는 결승 미션 때문에 충격에 빠졌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채널A와 ENA채널의 예능 프로그램 ‘강철부대2’ 측은 특전사와 대항군의 치열한 교전이 담긴 14회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지난 13회 방송에서는 UDT가 강력한 베네핏이 걸린 사전 미션에서 승리한 가운데, 마지막 결승 미션 ‘작전명 누리호’의 화려한 포문을 열었다.
UDT는 완벽한 팀워크로 대테러의 정석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21일(오늘) 공개된 14회 예고 영상에서는 UDT 대원들이 추가 미션 중 탄창이 떨어지는 위기를 맞이해 긴장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UDT 팀장 윤종진은 “총상을 적게 입는 게 불가능 하다”며 역대급 스케일의 결승전에 혀를 내둘렀다.

이어 특전사의 결승전 2라운드 마지막 미션이 펼쳐졌다.
특전사 오상영은 “UDT가 베네핏을 가져가도 우리한테 안 된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다”라고 결의에 찬 각오를 밝혔다.

극강의 난이도에 당황한 특전사 대원들은 한순간도 방심할 수 없는 치열한 교전을 예고했다.
또한 폭탄 제거 완료 3분만을 남겨둔 특전사 부대원들은 “이제 시간이 없다”라고 다급하게 외쳐 긴박함 속 본 미션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그런가 하면 특전사는 요인을 건물 밖으로 구출해야 하는 추가 미션 중 일촉즉발 상황에서 대항군과 첨예한 대치를 벌였다.
역대 최고난도의 결승 미션 ‘작전명 누리호’에서 최고의 강철부대 타이틀을 거머쥘 주인공은 누가 될 것인지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한편, 채널A와 ENA채널의 예능 프로그램 ‘강철부대2’ 14회는 오는 24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채널A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신고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