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워터밤' 비키니 노출 비비 "까딱하면 GG비비 될 뻔" 매운 입담(아는 형님)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2-10-01 21:40:01






JTBC‘아는 형님’ 출처 | JTBC


[스포츠서울 | 박효실기자] 대세 비비가 선을 넘는 아찔한 입담을 과시했다.
1일 방송된 JTBC‘아는 형님’에 싱어송라이터 크러쉬, 비비, PD 겸 방송인 재재가 출연한 가운데, 재재가 ‘문명특급’ 스타일 진행을 선보였다.
재재는 크러쉬와 비비를 초대손님, 형님들을 방청객으로 놓고 즉석 토크를 선보였다.

재재는 “크러쉬와 비비가 물과 연관이 있다.
크러쉬는 연예계 4대 폭우 가수로 꼽힌다”라고 말했다.
과거 크러쉬가 폭우 속에서 KBS1‘열린 음악회’ 무대에 오른 것을 빗댄 것.
자연재해급 폭우 속에 앞이 안 보여 거의 울며 노래한 사진을 보며 크러쉬는 “거의 천장 열린 음악회였다”라고 회상했다.
그런가 하면 비비도 아찔한 물과의 추억이 있다.
비비는 지난 6월 ‘워터밤 콘서트’ 중 셔츠를 벗다가 비키니 끈이 풀리는 아찔한 사고를 겪었다.
비비는 “그날 따라 옷 속에 비키니를 스티커로 고정했다.
원래 잘 안하는데 그날은 하라고 해서 했는데, 등은 젖어서 풀렸는데 다행히 앞은 안 풀렸다”고 말했다.
이어 비비는 “안 그랬으면 XX비비(GGBB) 될 뻔했다”고 말해 옆에 앉은 크러쉬의 현기증을 불렀다.

두 눈을 가리며 당황한 크러쉬를 보며 이수근은 “크러쉬 멘탈 크러쉬 됐다”라고 말했고, 크러쉬는 “자리 좀 바꿔달라”며 호소해 웃음을 자아냈다.

gag11@sportsseoul.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1

다른의견 0 추천 18 슬픈사냥꾼
2022-10-01 *

다른의견 0 추천 15 deris6
2022-10-01 *

다른의견 0 추천 4 다벙
2022-10-01 *

다른의견 0 추천 0 박감독님
2022-10-01 *

다른의견 0 추천 27 라이카아리
2022-10-01 *

다른의견 0 추천 6 Arigatoteles
2022-10-01 *

다른의견 0 추천 6 떡실신'ㅅ'
2022-10-01 *

다른의견 0 추천 0 인생은눈팅
2022-10-01 *

다른의견 0 추천 0 nOiSeCaT
2022-10-01 *

다른의견 0 추천 0 여시똥똥이
2022-10-01 *

다른의견 0 추천 0 iamissue
2022-10-01 *

다른의견 0 추천 0 릴리슈슈2
2022-10-01 *
1 2 3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