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박수홍 “아기 태어나면 난 어떻해”…아픈 반려묘 보더니 ‘미리 2세 걱정’
세계일보 기사제공: 2023-05-28 15:36:33
‘검은고양이 다홍’ 유튜브 영상 캡처

반려묘 ‘다홍이’를 치료하기 위해 동물병원을 찾은 방송인 박수홍이 ‘아기가 아프면 견딜 수 없을 것 같다’며 미리 걱정을 내비쳤다.

지난 27일 박수홍은 자신의 반려묘 유튜브 채널 ‘검은고양이 다홍’에 ‘다홍 아빠 박수홍! 다홍이가 아파서 병원 가는 일 가장 마음이 힘들다’란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서 박수홍은 슬픈 표정으로 “다홍이가 어제부터 설사를 하고 토를 해놨다”며 “장염 증세 같은데 병원에 가서 진찰을 받아보려 한다”고 전했다.

다홍이가 검사를 받는 동안 밖에서 대기하던 박수홍은 아내 김다예에게 “아기 태어나면 나는 어떡하냐. 애 아프면 나는 정말…”이라고 말하며 고개를 저었다.
그의 갑작스러운 2세 언급에 김다예는 멋쩍게 웃었다.


이어서 박수홍은 “다홍이 소리 지르니까 너무 힘들다.
늙는다, 늙어”라며 재차 안타까움을 표했다.

검사 결과 다홍이에게는 별다른 심각한 질병이 발견되지 않았다.

집에 돌아온 박수홍은 처방받은 약을 밥에 섞어 일일이 손가락으로 찍어 다홍이에게 먹여주며 극진히 보살폈다.
영상에서는 박수홍의 간호로 건강을 회복한 다홍이의 모습이 공개됐다.

박수홍은 다홍이에게 “나보다 더 오래 살아다오”라고 말하며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정재우 온라인 뉴스 기자 wampc@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