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마이웨이’ 임현식, 55년 연기 인생…최란·강남길·최주봉과 함께
스포츠월드 기사제공: 2023-05-28 16:43:00
오늘(28일) 밤 9시 10분 방송되는 TV CHOSUN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는 감초 연기의 대가! 배우 임현식의 일상이 공개된다.

임현식은 당시 시청률이 60%대(서울지역 기준)에 달할 만큼 큰 사랑을 받은 국민 드라마 ‘한지붕 세가족’에 ‘순돌이 아빠’를 연기하며 시청자들에게 ‘국민 아빠’로 인정받게 된다.
오늘 방송에서 해당 드라마에서 세탁소 사장 ‘만수 아빠’로 함께 출연하며 40년 가까이 인연을 맺어온 배우 최주봉과 만나 이야기를 나눈다.
최주봉은 여러 작품을 통해 ‘감초 연기의 달인’으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은 임현식에게 “대본을 주면 자기 걸로 만들어 버린다.
드라마 작가도 그냥 맡겨 버려요.”라며 그의 맛깔스러운 연기를 칭찬했다.

이어 두 사람은 ‘한지붕 세가족’ 촬영 때의 추억을 회상한다.
이들은 당시 일요일 오전 시간에 방영돼서 교회 예배 시간과 겹쳐 아쉬워하는 교회 팬들의 항의로 결국 드라마 방영 시간이 바뀌었다며 국민 드라마다운 해프닝을 털어놔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두 사람이 한창 대화를 나누던 중에 영상 통화로 등장한 깜짝 게스트가 있었으니 바로 ‘한지붕 세가족’에서 윤미라의 동생으로 열연한 배우 강남길이었다.
그는 가장 존경하는 배우가 두 선배라며 특히 촬영 당시 임현식 선배의 “꼼꼼하고 치밀한 연기가 많은 귀감이 됐다”고 고백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유쾌한 세 사람의 더 많은 추억 토크는 방송에서 만나볼 수 있다.

그런가 하면 임현식은 드라마 ‘허준’으로 인연을 맺은 배우 최란과도 만난다.
그녀는 “(나를) ‘홍춘’ 역에 추천하고 대중에게 각인시킨 장본인이 바로 선생님이시다”라며 임현식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이어 최란은 그와 연기를 하면서 힘들었던 고충(?)도 있었다며 “선생님의 애드리브 때문에 웃음을 참지 못해 감독님께 혼났었다”고 토로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소중한 인연들과 함께한 임현식의 55년 연기 인생 이야기는 오늘(28일) 밤 9시 10분 TV CHOSUN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 만나볼 수 있다.

현정민 기자 mine04@sportsworldi.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월드(www.sportsworldi.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