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형제라면’ 이승기, 첫 단체 손님에 동공 지진 “전쟁이다” [TV알리미]
스포츠월드 기사제공: 2023-05-28 17:11:42
‘형제라면’의 ‘라친남’ 이승기가 첫 단체 손님 등장에 동공 지진을 일으킨 ‘당황 얼음 샷’으로 호기심을 드높인다.

TV CHOSUN과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가 공동제작한 ‘형제라면’은 강호동, 이승기, 배인혁이 일본 유명 관광지에 ‘라면 가게’를 오픈, 한국의 인스턴트 라면을 활용해 라멘에 익숙한 일본인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라멘의 본고장인 일본에 K-라면을 널리 알리는 프로그램이다.
지난 방송에서는 이승기와 배인혁이 일본에서 ‘라면 가게’를 열고, 각각 주방과 홀에서 열정적으로 첫 손님을 맞이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와 관련 오는 29일(월) ‘형제라면’ 2회에서는 이승기가 단체 손님들의 주문을 받고는 정신을 놓아버린 채 ‘뚝딱이’ 면모를 분출하는 모습이 담긴다.
단체 손님의 수를 확인한 이승기는 “이제 전쟁이다”를 외치며 비장한 결의를 다졌고 주문을 받기 전, 라면 끓일 물의 세팅부터 들어갔다.
더불어 이승기는 같은 주방에 있는 강호동에게 먼저 물을 준비하라고 권유했지만 “나는 기름부터 내야 해”라고 정확하고 차분하게 말하는 강호동을 보고는 자신이 긴장해 실수한 것임을 알고 당황스러운 표정을 숨기지 못했다.


특히 이승기가 자신이 담당하는 ‘맛있제육 라면’의 초과 주문 수량에 “제육이 3개야”라고 반복적으로 말하는가 하면, 불안한 눈빛을 내비치며 주방을 우왕좌왕하더니 끝내 동작을 멈추고는 ‘일시 정지’한 것. 과연 이승기는 혼란한 상황을 극복하고 무사히 라면을 만들어낼 수 있을지, ‘맛있제육 라면’으로 단체 손님의 입맛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그런가 하면 ‘형제라면’의 막내 배인혁은 ‘홀 서빙’ 담당자로서 손님들을 위한 맞춤용 서비스를 제공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배인혁은 ‘치얼업’을 봤다고 이야기를 건네오는 일본 손님에게 드라마에서 췄던 응원 단장 춤을 깜짝 선보여 홀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만들었다.
더욱이 배인혁은 라면 조리 시간차로 인해 할아버지 단체 손님 중 몇몇이 라면을 늦게 받자 먼저 라면을 다 먹은 손님들에게 한국의 믹스커피를 타서 서비스로 드리는, ‘美친 센스’를 발휘했다.

뿐만 아니라 영업을 진행하면서 라면 메뉴별로 먹는 속도의 차이가 있다는 것을 발견한 배인혁은 주방을 담당하고 있는 강호동과 이승기에게 이를 제안하는 등 ‘홀 담당자’로서 날카로운 눈썰미를 발휘해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제작진은 “‘형제라면’ 2회에서는 본격적으로 영업에 나선 삼형제의 분주한 모습이 담긴다”라며 “연이은 단체 손님의 등장에 정신없어하던 이승기와 배인혁이 어떻게 요리하고 손님들을 응대했을지, 각자만의 노하우가 돋보일 ‘형제라면’ 2회를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과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가 공동제작하고 동시 방송하는 ‘형제라면’은 매주 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현정민 기자 mine04@sportsworldi.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월드(www.sportsworldi.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