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진선규·김히어라 합류 '경이로운 소문2', 확대된 스케일 예고
더팩트 기사제공: 2023-06-08 10:36:02

대본 리딩 현장 공개…유준상 "시즌7까지 함께 가보자"

'경이로운 소문2'의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tvN 제공
'경이로운 소문2'의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tvN 제공

[더팩트ㅣ김샛별 기자] '경이로운 소문2: 카운터 펀치'가 더 강하고 통쾌해진 악귀 타파 2차전에 시동을 걸었다.

tvN 새 토일드라마 '경이로운 소문2: 카운터 펀치'(극본 김새봄, 연출 유선동, 이하 '경이로운 소문2') 제작진은 8일 최근 진행된 대본 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경이로운 소문2'는 새로운 능력과 신입 멤버 영입으로 더 강해진 악귀 사냥꾼 카운터들이 더 악해진 지상의 악귀들을 물리치는 통쾌하고 땀내 나는 악귀 타파 히어로물이다.

누적 조회수 1.6억 회의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경이로운 소문' 시리즈는 OCN 역대 드라마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믿고 보는 드라마로 우뚝 섰다.

이에 이번 시즌2에서도 조병규(소문 역), 유준상(가모탁 역), 김세정(도하나 역), 염혜란(추매옥 역), 안석환(최장물 역)까지 주요 캐릭터가 전원 합류했다. 여기에 주석 역의 진선규, 필광 역의 강기영, 겔리 역의 김히어라, 적봉 역의 유인수 등 새로운 배우진이 합류해 화려해진 캐스팅 라인업을 완성했다.

'경이로운 소문2'의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tvN 제공
'경이로운 소문2'의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tvN 제공

대본 리딩 현장에는 시즌1에 이어 메가폰을 잡은 유선동 PD와 극본을 집필한 김새봄 작가를 비롯해 주요 출연진이 참석해 시즌2의 성공적인 크랭크인에 뜻을 모았다. '경이로운 소문' 시리즈를 향한 배우진과 제작진의 애정이 느껴지는 분위기가 이어진 가운데 유 PD는 "감회가 새롭다. 카운터즈와 기존 스태프들은 같이 와주셔서 감사하고 새로 합류한 배우들과 스태프들은 격하게 환영한다"고 말했다. 특히 유준상은 "시즌7까지 함께 가보자"는 바람을 밝혔다.

소문의 은인이자 열혈 소방관 주석으로 분한 진선규는 선악의 경계에 선 주석의 두 얼굴을 오가며 극적 서사를 이끌었다. 주석의 폭발하는 분노를 탄탄한 연기력과 섬세한 표현력으로 그리며 주석에게 입체감을 부여했다. 강기영이 맡은 필광은 카운터의 능력을 흡수하는 악의 포식자다. 눈빛부터 바꾸고 긴장감을 서서히 쌓아 올리며 악귀의 욕망을 분출하는 강기영의 열연은 보는 이의 심정을 조일 정도였다는 후문이다. 특히 인생 캐릭터 갱신을 예고할 만큼 두 사람의 연기 변신은 현장을 금세 김새봄 작가가 창조한 악의 세계로 바꿔놨다.

김히어라가 분한 겔리는 할퀴고 찌르고 자르고 죽이는 순수 악. 파격적인 캐릭터 설정과 완벽하게 합일된 연기력으로 공포를 형성, 현장의 모두가 숨을 멈추고 집중했다. 이와 함께 유인수는 카운터즈의 뉴페이스 적봉으로 분해 모든 게 낯설고 서툰 어리바리한 신입 카운터로 새로운 재미를 예고했다.

제작진은 "새 능력을 갖춘 카운터의 합류로 더 강해진 카운터즈와 카운터의 능력을 삼켜 더 악해진 악귀들의 대결이 펼쳐질 것"이라며 "시즌1 고유의 재미에 염력 등 화려한 비주얼 구현, 사이다 액션 시퀀스가 더해져 시즌1보다 확장된 세계관과 확대된 스케일로 통쾌함에 맥스를 찍을 '경이로운 소문2'를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경이로운 소문2'는 2023년 하반기 첫 방송된다.

sstar1204@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다른의견 0 추천 0 정속운전
2023-06-08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