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뉴스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유명 셰프와 호텔”...히로스에 료코 불륜설, 日 광고·영화계도 손절
세계일보 기사제공: 2023-06-10 17:15:25
배우 히로스에 료코. FLaMme 공식 홈페이지

일본 배우 히로스에 료코(43?위 사진)가 불륜 스캔들에 휘말리자, 광고 및 영화계가 손절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기린 맥주는 최근 히로스에 료코가 나온 광고를 공식 홈페이지에서 삭제했다.
이에 기린 맥주 측은 “논란의 자세한 내용은 알 수 없지만, 상품의 가치를 전달할 수 없다고 판단했다”며 삭제 이유를 설명했다.

히로스에가 8년만에 주연을 맡은 영화도 제작 일정을 미뤘다.
이 영화는 다음주 주말에 크랭크인을 목표로 하고 로케 준비가 한참이던 상황이었다.
그의 스캔들 여파로 제작과 모든 일정이 연기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지난 7일 일본 주간지 주간문춘은 히로스에 료코가 인기 프렌치 레스토랑의 셰프인 유부남 토바 슈사쿠와 불륜 관계 의혹을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히로스에 료코가 토바 슈사쿠의 가게를 찾아 팔짱을 끼거나, 두 사람이 같은 호텔에 숙박하는 모습이 포착되며 불륜설이 불거졌다.


히로스에 료코는 이에 대해 “아니다.
서로가 기혼자다.
절대 불륜 사실은 없다”고 밝혔다.
슈사쿠도 히로스에 료코와 친한 친구라고 주장했다.

소속사는 “폐를 끼쳐 사과드린다.
사생활은 본인에게 맡기고 있지만, 이번 보도에 대해선 본인에게 책임지고 행동하도록 엄중하게 주의를 줬다”고 고개 숙였다.


히로스에 료쿄의 불륜 스캔들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그는 2014년에도 동료 배우 사토 타케루와 불륜 의혹에 휩싸인 바 있다.

한편 히로스에 료코는 2003년 모델 오카자와 다카히로와 결혼해 슬하 첫 아이를 뒀지만 2008년 이혼했다.
이후 2010년 10월 캔들 준과 재혼해 두 명의 아이를 낳았다.
최윤정 온라인 뉴스 기자 mary1701@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하기0 다른의견0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