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 요정' 오유진, '방과후 설렘'으로 새 도전[SS이슈]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1-07-21 08:29:02


[스포츠서울 | 정하은기자]‘트롯 요정’ 오유진이 ‘방과후 설렘’으로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최근 오유진은 ‘방과후 설렘’으로 걸그룹 오디션에 지원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방과후 설렘’은 MBC와 한동철 PD가 손을 잡고 진행하는 글로벌 걸그룹 프로젝트로, 데뷔와 동시에 빌보드 차트에 도전할 걸그룹을 육성하는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KBS2 ‘트롯 전국체전’을 통해 13살의 어린 나이가 믿기지 않는 표현력은 물론 가창력으로 화제를 모은 오유진은 다양한 장르의 음악에 도전하기 위해 직접 지원 서류를 접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오유진의 소속사 측도 지난 12일 “충분한 상의 끝에 ‘새로운 도전을 해보고 싶다’는 본인의 의사를 존중해 오디션 프로그램 지원을 결정했다”라고 전한 바 있다.
오는 11월 첫 방송을 앞둔 ‘방과후 설렘’은 최근 프로그램의 시작을 알리는 공식 티저 영상과 지원자 모집을 시작하자마자 뜨거운 관심과 열렬한 반응 속에 올 하반기 최고의 기대작으로 등극했다.
MBC와 한동철 PD의 만남으로 가요계, 방송계, 공연계뿐만 아니라 OTT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업계에서도 협업 제안이 쇄도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한편, 화려한 색소폰 연주 실력은 물론 다채로운 표정과 여유 있는 무대 매너까지 더해지며 랜선 이모, 삼촌 팬들을 양성한 오유진의 새로운 도전에 기대가 모인다.
사진 | MBC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