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알고있지만' 한소희X채종협 두근두근 데이트 포착…감자총각 로맨틱 반란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1-07-22 09:56:01


[스포츠서울 | 안은재기자]알고있지만’ 순정파 ‘감자 총각’ 채종협의 반란이 시작된다.
JTBC 토요극 ‘알고있지만’ 측은 22일, 달달한 분위기로 가득한 유나비(한소희 분)와 양도혁(채종협 분)의 데이트 현장을 포착했다.
유나비에게만 보여주는 양도혁의 다정한 눈빛이 보는 이의 설렘을 유발한다.
박재언(송강 분)과 ‘아무에게도 말할 수 없는 관계’가 된 이후, 자신의 삶이 흔들리고 있음을 직감한 유나비는 그와의 관계를 끊어냈다.
이별은 유나비뿐만 아니라 박재언에게도 큰 여파를 가져왔다.
변화를 다짐한 박재언은 유나비의 갤러리전 어시스트에 자원하며 이전과는 다른 태도로 유나비에게 다가갔다.
‘팀’이라는 이름 아래 묶인 두 사람의 관계가 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들었을 때, 유나비의 앞에 윤설아(이열음 분)가 나타났다.
그는 박재언을 두고 유나비를 은근히 자극했다.
이에 지지 않고 윤설아를 도발하는 유나비의 모습은 더욱 짜릿해질 연애 게임의 2라운드에 기대를 높였다.
한편 양도혁은 다정한 면모로 유나비에게 성큼 다가서며 짜릿한 로맨스 텐션에 불을 붙였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유나비, 양도혁의 모습이 설레는 변화를 예고한다.
갑갑한 현실을 떠나 동화 같은 시골 동네에서 만난 두 사람. 재래시장을 나란히 걸으며 장을 보는가 하면, 고요한 숲속에서 둘만의 산책을 즐기고 있다.
유나비를 바라보는 양도혁의 눈빛에서는 첫사랑을 향한 애정이 묻어난다.
아직은 짝사랑으로만 보이는 그의 마음이 과연 유나비의 응답을 받을 수 있을지 호기심을 더한다.
24일 방송되는 ‘알고있지만’ 6회에서는 윤설아를 향한 충동적인 도발 이후, 마음 정리를 위해 박재언의 곁을 떠난 유나비의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공개된 6회 예고편에서는 “나비가 사라졌다”라며 가라앉은 심정을 내비치는 박재언과 함께 유나비를 만나 행복해하는 양도혁의 상반되는 모습이 담겨 흥미를 자극했다.
누구도 사랑할 줄 모르는 사람이 행복할 수 없다는 것을 알고 있지만, 그럼에도 유나비를 붙잡고 싶어진 박재언. 새로운 2막을 연 그들의 관계가 어떻게 변모해갈지 이목이 집중된다.
‘알고있지만’ 제작진은 “누군가와의 관계에 확신을 바라본 적이 없던 박재언의 마음에 변화가 일어난다.
유나비와의 관계에 해답을 찾는 박재언의 여정에 양도혁의 존재는 큰 변수가 된다.
예측 불가의 짜릿함으로 가득한 2막을 기대해 달라”라고 했다.
한편, JTBC 토요스페셜 ‘알고있지만’ 6회는 오는 24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사진제공|비욘드제이·스튜디오N·JTBC스튜디오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