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경찰수업' 강다니엘 "디즈니·마블 팬…첫 연기 도전, 대본 보고 걱정 끝"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1-10-14 14:57:01


[스포츠서울 | 김선우기자]가수 강다니엘이 디즈니플러스 ‘너와 나의 경찰수업’으로 첫 연기도전을 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14일 디즈니플러스 코리아 미디어 데이 & APAC 콘텐츠 쇼케이스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이날 ‘너와 나의 경찰수업’이 디즈니플러스 한국 오리지널 콘텐츠로 소개됐다.
강다니엘은 이 작품으로 첫 연기 도전에 나서게 됐다.
강다니엘은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는 열혈 청춘을 맡았다”며 “연기 첫 도전이다.
완성된 트레일러는 오늘 처음 본다.
너무 신기하고 내가 생각하는 청춘의 모습이 잘 담긴거 같다.
빨리 챙겨보고 싶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어 “홀린듯이 대본 다 봤다.
대본을 보고 연기 걱정이 사라졌다.
또래들이랑 해서 분위기도 편했다.
무대 연기와는 또 다른 재미 느끼며 보람을 느끼고 있다.
그래서 도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채수빈은 “나도 Z세대 청춘들의 이야기가 너무 예쁘게 보였다.
곧 30대가 되니까 마지막 청춘물이지 않을까 해서 선택했다”고 덧붙였다.
두 사람의 호흡은 어떨까. 강다니엘은 “채수빈 씨가 배려를 많이 해주신다.
텐션 놓지 않으려고 에너지 있게 하려고 한다.
배려 덕분에 좋은 케미를 완성할 수 있었던거 같다”고 만족했다.
마지막으로 강다니엘은 “디즈니라는 이름만 들어도 모든 분들에게 추억의 이름 같다.
어렸을 때 애니메이션 워낙 좋아하고 마블도 좋아하는 덕후의 입장에서 디즈니 플러스에 같이 나오는 것만으로도 영광이다.
수빈씨와 호흡 맞춘 작품도 선보이게 돼서 설레고 기대된다”고 밝혔다.
sunwoo617@sportsseoul.com
사진 | 월트디즈니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