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재즈 클럽으로 변신한 공연장, LG아트센터 서울 ‘클럽 아크’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2-11-28 11:10:01

[아시아경제 김희윤 기자] 12월, LG아트센터 서울이 ‘재즈 클럽’으로 변신한다.


LG아트센터 서울은 ‘클럽’이라는 테마로 관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는 신규 프로그램 ‘클럽아크’를 내달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매년 다른 컨셉으로 진행 예정인 ‘클럽 아크’는 올해 12월 2일, 3일, 9일, 10일 총 4일간 재즈, 탱고, 스윙, 일렉트로닉등 다양한 장르의 콘서트를 선보인다.


다음달 2일에는 Q theTrumpet(박준규)이 이끄는 8인조 재즈 앙상블이 게스트 보컬 서사무엘과 함께 찰스 밍거스 100주년 기념 헌정공연을 올린다.
다음날 3일에는 반도네온 스타 고상지가 탱고 콘서트 무대에 오른다.


다음달 9일에는 ‘골든 스윙 밴드(Golden Swing Band)’와 ‘세이지 민 스윙텟(Sage Min Swingtet)’이 전문 댄서들과 스윙 재즈 공연을 펼친다.
이어 10일에는 클래지콰이, 이바디의 보컬리스트 호란이 어쿠스틱과 일렉트로닉을 넘나드는 라운지 컨셉 콘서트 무대를 꾸민다.


‘클럽 아크’의 공연 기간 중 LG아트센터 서울은 로비 내에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보타닉가든’의 팝업스토어 '뱅쇼바'를 함께 운영한다.
관객들은 티켓에 포함된 웰컴 드링크 쿠폰을 제시하고 바에서 술 또는 음료를 1잔씩 마실 수 있다.
또한 지정된 좌석 없이 원하는 자리에 앉을 수 있고, 극장과 로비 공간도 자유롭게 오갈 수 있다.


티켓 가격은 전석 6만6000원, 예매는 LG아트센터 서울 홈페이지에서 진행한다.


김희윤 기자 film4h@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