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금융소비자 입장에서 금융현장 의견 전달합니다"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2-08-15 12:00:00

[아시아경제 심나영 기자] 금융위원회는 16일 다양한 계층·연령으로 구성된 105명의 제6기 금융현장 메신저를 위촉했다.
현장메신저는 2016년 1월 도입된 이후 2020년 11월 코로나로 활동이 중단되기 전까지 금융현장의 다양한 금융소비자의 목소리를 금융당국에 전달하 제도개선으로 연결했다.


제6기 현장메신저는 총 7개 그룹(소비자단체·소비자·법인·금융사 직원 등 4개 계층별 그룹 + 청년과 대학생·장년층·고령층 등 3개 연령별 그룹), 총 105명으로 구성되며 향후 1년간 활동할 계획이다.
지난 1~5기 현장메신저 활동을 통해 597건을 제안하였고, 이 중 575건을 회신완료 했으며, 회신완료 575건 중 319건은 현장조치하고, 256건은 검토 후 142건 수용, 114건 불수용하였고, 22건은 추가검토로 판단했다.


주요 제안내용은 소비자보호(248건, 41.5%), 편의성 증진(224건, 37.5%) 관련 건의가 가장 많았으며, 그밖에 상품설명·안내방식 개선(77건, 12.9%) 등이 있었다.


제6기 현장메신저는 그룹별 간담회 등을 통해 금융소비자 보호를 위한 건의사항, 금융상품 이용시 발생하는 불편 등 금융현장의 다양한 목소리를 수시로 금융당국에 전달할 예정이며, 현장메신저의 제안사항은 금융회사 등 관계기관 논의, 금융당국 검토 등을 거쳐 제도개선에 적극 반영할 예정입니다.


현장메신저는 금융소비자 보호를 위한 다양한 제도개선사항들이 금융현장에 안착하고 있는지 금융소비자의 시각에서 피드백 역할도 담당할 계획이다.


심나영 기자 sny@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