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셀리버리 리빙앤헬스, 뷰티사업 본격 진출… 피부 전달케어 브랜드 '더 라퓨즈' 출시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2022-01-21 16:25:26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셀리버리 리빙앤헬스(Cellivery Living & Health, Inc.)가 진보된 바이오 기술력을 담은 바이오 브리드 코스메틱(Bio-Brid Cosmetics) '더 라퓨즈 (THE RAPUEZ)' 공식 출시하고 뷰티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한다고 21일 밝혔다.


더 라퓨즈는 치료법 이라는 뜻의 ‘테라퓨틱스(Therapeutics)’를 어원으로 피부 트러블의 근원을 해결하겠다는 의미를 담았다.
손상부위를 찾아서 안티-에이징(Anti-Aging) 효능의 유효성분을 피부 속까지 전달해주는 바이오 전달기술 라이브 딜리버리(Live Delivery™)가 적용됐다.


피부 속 손상부위까지 유효성분을 연속 전달하는 더 라퓨즈의 독자적 바이오기술로 다양한 피부 손상원인을 찾아 근원부터 해결하여 복합적인 피부 트러블과 노화 징후 해결에 도움을 준다.
라이브 딜리버리 기술이 적용된 더 라퓨즈 뷰티케어 브랜드는, 독자적인 피부 유효성분 알쓰리 펩타이드(R3 Peptide™)를 피부 속까지 전달해 이너 스킨 리페어 효능을 극대화했다.


핵심 유효성분 알쓰리 펩타이드는 피부 트러블을 복구 시켜주고, 완화해 궁극적으로 회복 시킬 수 있게 해 피부 트러블을 진정시키고 피부 방어력을 높일 수 있는 유효성분이다.


최근 370명의 성인 여성을 대상으로 진행한 인체적용시험에서 얼굴 피부톤(밝기) 개선, 기미·잡티·주근깨 등 색소침착 개선, 피부 건조로 인한 가려움증 완화, 자외선 및 화학적 자극으로 인한 피부 손상 개선, 피부 유분량 및 피지량 감소, 염증성 및 비염증성 여드름 개선효과와 함께 눈가주름 개선, 피부 치밀도, 피부 보습 그리고 피부 탄력 개선 등 항노화 효능이 통계적 유의성 (95% 이상 신뢰도) 있게 증명됐다.


특히 성인여성 15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화학적 자극 및 자외선 자극 인체적용시험에서 피부 표면이 붉어지는 피부 트러블을 최대 141% 완화하는 효과가 확인됐다.



더 라퓨즈 대표제품 '알쓰리 리페어 컨센트레이트 세럼(R3 Repair Concentrate Serum)'은 강력한 항산화 성분 R3 펩타이드™가 피부 손상의 원인 부위까지 정확히 전달된다.
인체 적용 시험에서 미세주름 개선, 늘어진 피부탄성 복원, 3중 보습 개선 및 피부 탄력, 피부 톤(밝기), 피부 리프팅, 피부 치밀도, 손상된 피부 장벽 및 피부 자생력 등을 개선하고 회복시키는 11가지 임상 개선 및 증진 효과가 증명된 복합 노화 징후 개선 안티-에이징 전달 세럼 (Anti-Aging Delivery Serum)이다.


더 라퓨즈만의 100% 천연 에센셜 시그니처 향을 담은 고밀도 스트링 제형이 피부에 부드럽게 밀착되며 빠르게 흡수돼 끈적임 없는 사용감을 선사한다.


셀리버리 리빙앤헬스 더 라퓨즈 뷰티사업 본부장은 "이날 한국을 시작으로 올해 홍콩, 미국, 일본, 동남아 6개국 및 중국 등 글로벌 시장에 단계적으로 런칭할 것"이라며 "배우 배두나씨는 더 라퓨즈의 글로벌 대표 모델로서 적극적인 마케팅 및 홍보활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더 라퓨즈는 런칭과 동시에 R3 펩타이드™가 다양한 조성으로 포함된 R3 리페어 컨센트레이트 세럼, R3 리페어 인리치드 크림, R3 에센셜 스타터, 얼전트 쉴드 미스트, 얼티밋 어드밴스드 나이트 크림, pH 리밸런싱 클렌저 젠틀, 모이스트 폼 클렌저 소프트 등 총 7종의 제품군이 1차로 출시된다.
이후 핸드케어, 메이크업 등 다양한 뷰티제품 라인업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더 라퓨즈 공식 온라인몰은 이날 오픈된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