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라이프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스마일게이트 핀테크펀드 첫 투자처 '코넥시오에이치' 낙점
더팩트 기사제공: 2022-09-29 16:18:07
코넥시오에이치가 스마일게이트핀테크1호펀드로 낙점됐다. /더팩트 DB
코넥시오에이치가 스마일게이트핀테크1호펀드로 낙점됐다. /더팩트 DB

[더팩트 | 최승진 기자]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가 300억 원 규모 스마일게이트핀테크1호투자조합을 결성한 지 한 달 만에 첫 투자처로 코넥시오에이치를 낙점했다고 29일 밝혔다.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에 따르면 코넥시오에이치는 전자상거래 소상공인 비금융적 데이터를 수집·분석해 신용을 평가하고 이를 바탕으로 금융기관 중금리 금융 상품과 연계해주는 대안 신용 평가 솔루션을 제공한다.

소상공인 경우 재무적인 기초 체력이 충분하지 않아 금융기관이 가지고 있는 기존 기업 평가 방식으로는 사업 자금 조달이 쉽지 않다. 코넥시오에이치가 개발한 데이터 가공·인공지능 기술은 사업자 재무적 정보 외 다양한 온라인 활동 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해서 유의미한 가치로 산출해 내는 것이 핵심이다.

지난 2020년 3월 창업한 코넥시오에이치는 서비스 영역을 크게 소상공인과 금융기관으로 나눴다. 소상공인에게는 효과적인 매출 관리를 돕고 시장 인사이트를 분석하는 업무 툴 매모판을 제공한다. 금융기관에는 대안 신용평가 솔루션을 제공해 소상공인 대출 연계를 돕는다.

코넥시오에이치의 이경호 대표는 네이버 CISO(최고정보보호책임자) 등을 역임하며 금융보안, 머신러닝 분야에서 자문·연구 활동을 수년간 수행했다. 지난해 금융위원회 주관 혁신금융발굴 시범사업 D-테스트베드에서 최우수상인 위원장상을 수상했다. 올해는 주요 금융기관을 대상으로 데이터 공급사업을 시작했다.

이번 투자를 이끈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는 남훈곤 수석팀장은 "나날이 늘어나는 전자상거래 사업체를 잘 이해하고 신용을 검증할 수 있는 새로운 평가 모델은 금융시장에서도 수요가 매우 큰 영역"이라며 "전통 금융서비스를 혁신하는 새로운 기술로 보다 많은 사람이 쉽고 편하게 금융 혜택을 누리게 돕는다고 판단해 핀테크펀드로 투자하게 됐다"고 말했다.

shaii@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