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 2022년 3분기 역대 최고 실적 달성
스포츠월드 기사제공: 2022-11-09 18:44:45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Automobili Lamborghini)가 올해 3분기 브랜드 역사상 최고의 판매량, 매출, 수익성을 달성했다.

9일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9월까지 총 7430대(전년동기 대비 +8%)의 차량을 인도했다고 밝혔다.
올해 3분기까지의 판매 실적은 3개 판매 거점 지역인 미국과 아시아 태평양 및 EMEA(유럽, 중동, 아프리카)에 균형 잡힌 성과를 보였다.
글로벌 시장 판매 점유율에서 1위를 차지한 미국은 8%의 성장률을 보였고, 중국·홍콩·마카오는 5%, 독일은 16%, 영국은 20%, 일본은 26%의 성장률을 보였다.
람보르기니의 2022년 3분기까지의 매출액은 19억3000만 유로로 2021년 동기 대비 30.1% 증가했다.
영업 이익도 전년도 동기 대비 68.5% 증가한 5억7000만 유로를 달성했다.
매출이익률은 22.8%에서 29.6%로 증가했다.
수익성 역시 증가했는데, 이 같은 성과는 물량 증가, 자동차 당 평균 매출의 증가, 환율의 호조가 결합된 결과다.

차종 별로 살펴보면 람보르기니의 V10 모델 라인업 우라칸(Hurac?n)이 총 2378대를 인도, 전년 동기 대비 11%의 판매 증가율을 달성하며 가장 큰 성장세를 보였다.
세계 최초의 슈퍼 SUV 우루스(Urus) 역시 지난 9개월간 총 4834대(전년 동기 대비 +7%)가 인도되며 괄목할 만한 기록을 달성했다.
이는 우루스가 2018년에 출시된 이후 동기 대비 역대 가장 높은 판매량이다.
람보르기니의 플래그십 모델 라인업이었던 아벤타도르는 9월부로 생산이 중단됐다.
9월은 람보르기니 역사상 가장 상징적인 모델 중 하나를 생산 라인에서 떠나 보낸 달이다.
한편 람보르기니는 순수한 내연기관 V12 엔진 슈퍼카의 양산을 중단하고, 2024년까지 전 라인업의 하이브리드화를 진행할 예정이다.

스테판 윙켈만(Stephan Winkelmann)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 회장 겸 CEO는 “지속적인 성장은 오늘날 람보르기니가 얼마나 강력한지를 보여준다.
람보르기니는 이미 2024년 1분기를 포괄하는 주문 포트폴리오를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2023년부터 하이브리드화를 위한 첫 활동과 같이 앞으로 우리가 직면하게 될 과제를 신중하게 내다보고 안심하고 작업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 CFO 파올로 포마(Paolo Poma)는 “거시경제 변수들로 인해 현재 전세계의 불안정함이 지속되고 있는 한편, 람보르기니는 모든 주요 사업과 재무 지표의 성장을 통해 회복력을 보여주고 있다.
우리는 그 어느 때보다 더 나은 회계연도를 마감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2022년은 내연 기관을 기념하는 마지막 해이기에 우라칸 테크니카(Hurac?n Tecnica)의 데뷔, 우루스의 부분변경 모델인 우루스 S(Urus S)와 그의 고성능 모델인 우루스 퍼포만테(Urus Performante)의 출시 등 많은 새로운 이니셔티브가 있었다.
이에 이어서 람보르기니는 올해 연말 마이애미의 아트 바젤에서 슈퍼 스포츠카의 새로운 부문을 창조할 전천후 버전의 우라칸 모델 출시로 내연 기관 엔진과의 마지막 작별을 준비하고 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월드(www.sportsworldi.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