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라이프뉴스 입니다.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농심, 북미 매출 23% 성장 '사상 최대'..."미국 제2공장 가동 덕분"
아주경제 기사제공: 2022-11-30 15:41:19

미국 제2공장 전경. [사진=농심]

농심은 올해 북미(미국, 캐나다법인)지역에서 전년 대비 23% 성장한 4억8600만 달러(추정치)로 사상 최대 실적이 예상된다고 30일 밝혔다.
 
미국인이 즐겨 찾는 한 끼 식사로 자리매김한 신라면의 브랜드 경쟁력이 높아지는 가운데, 제2공장 가동으로 공급량이 늘어나 성장세에 탄력을 얻은 것으로 분석된다.
농심이 올해 북미 시장에서 대폭적인 성장을 이룬 바탕에는 지난 4월부터 가동을 시작한 미국 제2공장이 있다.
 농심은 그동안 미국 시장에서의 성장세를 감안해 제2공장 설립을 추진해 왔다.
실제로 지난해에는 제1공장 생산량이 포화상태에 달해 공급이 수요를 따라가지 못하고, 한국에서 수출까지 동원하며 제품을 공급한 바 있다.
농심 미국 제2공장은 봉지면 1개, 용기면 2개 고속라인을 갖추고, 신라면 등 그동안 공급이 부족했던 제품의 대량생산기지가 돼 성장을 견인했다.
올해 북미 시장 성장을 이끈 대표제품은 단연 ‘신라면’이었다.
신라면(봉지)은 전년 대비 36% 늘어난 8300만 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 외에도 육개장사발면과 신라면블랙(봉지)도 전년 대비 각각 37%와 20% 매출이 오르며 전체 시장 성장을 이끌었다.
농심 관계자는 “이들은 매출 순위 TOP 5에 드는 대표 인기 제품”이라며 “제2공장 가동에 힘입어 판매량이 큰 폭으로 늘며 법인 전체의 성장을 견인했다”고 설명했다.
아시안 시장을 넘어 미국 현지인이 더 많이 찾는 제품으로 발돋움한 농심은 올해도 미국의 주요 유통채널인 대형마트에서 꾸준한 성장을 이어갔다.
 대표적으로 월마트에서는 전년 대비 42% 성장을 이뤄냈는데, 신라면블랙과 신라면블랙컵 입점 점포 확대가 주효했다.
크로거(31%)와 샘스클럽(89%)에서도 큰 폭의 성장을 기록했다.
농심의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도 힘을 보탰다.
올해 농심은 미국의 인기 프로그램 ‘아메리카 갓 탤런트(America’s Got Talent)’에 출연해 화제가 됐던 ‘세계태권도연맹 시범단’과 손잡고 ‘파워 오브 딜리셔스 신(Power of delicious Shin)’ 광고를 선보였다.
 
이 광고는 신라면과 태권도로 한국인의 힘찬 기상을 보여주는 내용으로, 미국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었으며, 유튜브에서 1400만 뷰를 넘기며 큰 화제가 됐다.
 
농심 관계자는 “앞으로 더욱 적극적인 홍보 마케팅 활동을 펼쳐 오는 2025년까지 8억 달러의 매출을 기록하고, 수년 내 미국 시장에서 일본을 꺾고 1위 역전의 신화를 이뤄낸다는 각오”라고 말했다.
유로모니터 자료에 따르면 2020년 기준 농심의 미국 시장 점유율은 23.3%로, 일본 토요스이산(49%)에 이어 2위를 차지하고 있다.
한편, 북미 지역 성장에 힘입어 농심의 올해 해외 매출(법인+수출)은 전년 대비 9% 성장한 12억4990만 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주경제=남라다 기자 nld8120@ajunews.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주경제(www.ajunews.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